뮤직

슈퍼주니어 규현, 뮤지컬 '팬텀'의 타이틀롤 '팬텀' 캐스팅

강경윤 기자 작성 2021.01.13 09:41 수정 2021.01.13 09:46 조회 45
기사 인쇄하기
규현

[SBS 연예뉴스 l 강경윤 기자] 슈퍼주니어 규현이 뮤지컬 '팬텀'의 타이틀 롤로 캐스팅됐다.

뮤지컬 '팬텀'은 가스통 르루(Gaston Leroux)의 소설 '오페라의 유령(Le Fantôme de l'Opéra)'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브로드웨이에서 1991년에 초연된 후 모든 예술장르를 결합한 종합 예술의 결정판이라는 찬사와 함께 그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았다. 국내에서는 2015년 첫 선을 보인 후, 2016년, 2018년 공연까지 전 시즌을 통틀어 총 45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는 등 압도적인 흥행 저력을 발휘했다.

그중 규현은 빼어난 재능을 지녔으나 흉측한 얼굴 탓에 오페라 극장 지하에 숨어 사는 주인공 '팬텀' 역할을 맡았다. 슬픈 운명의 '팬텀'은 심도 깊은 연기력과 뛰어난 가창력, 고도의 성악 테크닉을 구사해야 하는 고난도의 역할로 새롭게 합류한 규현만의 '팬텀'에 이목이 집중된다.

앞서 규현은 2010년 뮤지컬 '삼총사'를 시작으로 '캐치 미 이프 유캔', '해를 품은 달', '싱잉 인 더 레인', '그날들', '로빈훗', '모차르트!', '웃는남자', '베르테르'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 12년 차 뮤지컬 배우로 굳건한 입지를 다져오고 있다.

한편 규현이 새롭게 합류한 뮤지컬 '팬텀'은 오는 19일 티켓 판매를 오픈하고, 3월 17일부터 샤롯데 시어터에서 막을 올린다.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