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조병규, 스크린에서도 주연 '우뚝'…2월 개봉 예정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1.08 13:37 수정 2021.01.08 14:14 조회 74
기사 인쇄하기
조병규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조병규 주연의 영화 '이 안에 외계인이 있다'가 오는 2월 개봉한다.

'이 안에 외계인이 있다'는 지구 최대의 위기, 과학 지식 100% 겁 200%로 똘똘 뭉친 외계인 연구 동호회 멤버들이 생애 최고의 위기를 맞이한 미스터리 코미디다.

'이 안에 외계인이 있다'는 '내가 살인범이다'(2012), '악녀'(2017)의 조연출을 거쳐 지난해 액션 모바일 무비 '독고 리와인드'에서 메가폰을 잡은 최은종 감독의 신작.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코리안 판타스틱: 왓챠가 주목한 장편' 부문을 수상하며 화제를 모았다.

지구가 외계인의 침공을 당하자, 유튜브에서 화제가 된 외계인 박사가 있다는 지하 벙커로 생존자들이 모여 벌어지는 영화 속 독특한 이야기는 개성 만점 배우들의 합류로 재미와 몰입도를 높였다.

현재 OCN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조병규가 도건태 역을 맡아 극의 중심을 이끌어간다. 앞서 '우상', '걸캅스' 등에 출연했지만 영화 주연은 처음이다.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복장부터 표정까지 제각기 다른 개성을 자랑하는 인물들의 모습으로 시선을 집중시킨다. 방독면을 들고 있는 조병규를 비롯해, 꽃을 들고 있는 김규종, 총을 들고 있는 태항호 등 어느 한 명도 평범하지 않은 캐릭터들은 영화의 독특한 재미를 더한다.


ebada@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