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반도', 일본서 터졌다…박스오피스 4일 연속 1위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1.05 18:19 수정 2021.01.06 10:11 조회 192
기사 인쇄하기
반도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반도'가 일본에서 1월 1일 개봉해 4일 연속 외화 박스오피스 1위를 달렸다.

지난 1월 1일(금) 일본에서 개봉한 영화 '반도'가 개봉하자마자 외화 1위로 데뷔한 이래, 4일 연속 외화 1위를 유지하며 흥행 저력을 입증하고 있다.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2020년, 팬데믹을 뚫고 전 세계 극장가를 살려낸 '반도'가 1월 1일 개봉한 일본에서도 흥행몰이를 이어가고 있다.

'반도'의 일본 배급사 GAGA에 따르면, '반도'는 1월 4일까지 누적관객수 96,161명을 동원해 일본 박스오피스 7위를 기록, 외화 중에서는 '원더우먼 1984'를 누르고 외화 1위를 유지하며 글로벌 흥행작다운 위상을 이어가고 있다. 일본 박스오피스 1~6위가 '귀멸의 칼날'을 비롯한 일본 애니메이션이기에 '반도'의 성과가 더욱 주목할 만하다. 또 코로나 19로 경색된 극장 분위기 속에서도 '반도' 일본 개봉 첫 주 스코어가 2017년 당시 '부산행' 개봉 첫 주 스코어보다 55% 이상 증가했다는 점도 의미를 더한다.

반도

일본 개봉과 동시에 영화의 1년 전 비하인드 스토리를 담은 웹툰 '반도 프리퀄 631'도 한일 양국에서 연재를 시작해 인기몰이에 가속도가 붙고 있다.

웹툰이 공개되자마자 국내와 일본 팬들은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 오늘(5일) 카카오 페이지 내 웹툰 드라마 장르에서 일간 인기순위 9위를 차지, 공개된 지 5일 만에 TOP10에 올라 화제성을 입증했다.

'반도'는 2020년 칸 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작이자 팬데믹을 뚫고 전 세계 190개국에 선판매됐다. 이후 북남미, 유럽, 아시아, 오세아니아, 중동 등 40개국에서 개봉해 글로벌 박스오피스 약 6,000만불(USD)을 기록한 2020년을 대표하는 흥행작이다.

ebada@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