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아이즈원의 빛나는 소녀 감성…'디아이콘' 8번째 주인공

김지혜 기자 작성 2020.07.10 12:34 수정 2020.07.10 14:52 조회 687
기사 인쇄하기
장원영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걸그룹 '아이즈원'이 소녀 감성을 뽐냈다.

디스패치가 만드는 포토북 '디아이콘' 여름 특별판을 장식한 것. 타이틀은 '룩 앳 마이 아이즈'(Look at my IZ)다.

'아이즈원'은 '디아이콘'에서 소녀 특유의 매력을 발산했다. 테니스 코트에서 청량함을 뽐냈고, 화사한 정원에서 청순미를 과시했다.

이번 포토북은 총 248페이지로 아이즈원 멤버들의 다양한 매력을 담았다. 멤버들이 직접 전하는 '오나이릭 다이어리' 뒷이야기도 있다.

'오나이릭 다이어리'의 성과는 뜨거웠다. 미니 앨범의 판매량은 50만 장을 넘어섰다. 특히 초동(38만 장)은 역대 걸그룹 사상 초동 최고 판매 기록이다.

권은비는 "팬클럽 '위즈원'만을 위해 가사를 써 내려갔다. (멤버들에게) 위즈원에게 하고 싶은 말을 적어달라 했다"면서 "편지, 문자, 카톡 등 다양한 형식으로 받아 가사를 작업했다"고 말했다.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는 "일기를 다시 읽어보며, 어떤 마음으로 지냈는지 떠올렸다. 덕분에 위즈원에게 전하고 싶은 말들을 편하게 떠올릴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아이즈원'은 "지금은 잘 만나지 못해 아쉽다. 하지만 마음의 거리는 가깝다고 생각한다. 팬들은 항상 멋진 선물이다. 언제나 같은 마음으로 사랑하겠다"고 인사했다.

'디아이콘'은 위즈원을 위한 특별 부록도 준비했다. 빈티지 감성을 담은 멤버별 '미니 필카북'(28p)과 테니스 복으로 갈아입은 '미니 등신대'를 마련했다.

'디아이콘'은 10일 오전 10시 알라딘, 예스24, 인터파크 등에서 예약 주문을 받는다. 마감은 오는 19일로 한정판이다. 독자 이벤트는 10일 오후 '디아이콘' 공식 트위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출저: 디아이콘>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