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붐, 알고보니 후암동 건물주..."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강경윤 기자 작성 2020.03.31 14:41 수정 2020.03.31 14:50 조회 1,089
기사 인쇄하기
붐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방송인 붐이 자신의 소유인 서울 후암동 소재 건물의 임대료를 인하한 사실이 뒤늦게 전해졌다.

31일 한 매체는 "붐이 자신이 소유하고 있는 서울 후암동 소재의 한 건물 임대료를 두 달간 50% 인하하기로 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임차인들을 돕기 위한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 건물의 임차인은 이 매체에 "3월 초 임대료 보내고나니 코로나 때문에 많이 어려우실테니 어떻게 도움을 줄 수 있을지 고민했다고 하면서 임대료 인하를 말하더라."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붐은 SBS 파워FM ,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등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백승철 기자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