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0일(목)

스타 끝장 인터뷰

[인터뷰]주시은 아나운서 "실검 1위는 처음, 당황스럽고 얼떨떨"

강선애 기자 작성 2018.10.16 10:10 수정 2018.10.16 15:53 조회 4,785
기사 인쇄하기
주시은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 주시은 아나운서가 포털사이트 검색어 1위 등극에 깜짝 놀란 마음을 전했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16일 오전 SBS연예뉴스와의 전화인터뷰에서 “예전에 '본격연예 한밤'에 출연했을 때 실시간 검색어 5위를 해본 적 있는데, 1위는 오늘이 처음”이라며 “저도 당황스럽고 얼떨떨한 기분”이라고 말했다.

주 아나운서는 이날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해 '직장인 탐구생활' 코너를 진행했다. 그는 10월부터 매주 화요일마다 이 코너에 고정 출연 중이다.

주 아나운서는 “지난주 방송에서 '주시은 아나운서 검색 많이 해주세요'라고 말했는데, 검색어 순위가 안 올라가길래 오늘은 언급조차 안 했다. 그런데 1위를 했다. 좀 전에 '김영철의 파워FM' PD님께 감사하다고 말했다”라며 웃었다.

주시은

'직장인 탐구생활'은 김영철과 주시은 아나운서가 청취자가 보낸 직장생활 에피소드를 꽁트로 전하고, 같이 해결책을 모색하는 코너. 주 아나운서는 “오늘은 과장님과 점심시간이 겹쳐서 자꾸 마주치는데, 과장님과 함께 밥을 안 먹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냐는 에피소드를 전하고 해결책을 함께 생각했다. 30분 정도 방송하는 코너인데, 이렇게 많은 분들이 검색해 주셔서 고마울 따름”이라며 겸손하게 답했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현재 SBS '풋볼 매거진 골', '모닝와이드'의 '생생지구촌' 코너, '열린TV 시청자 세상'에 출연하고 '요리조리 맛있는 수업' 내레이션을 맡고 있다. 선배 아나운서인 배성재가 스포츠 이벤트로 자리를 비울 때마다 라디오 '배성재의 텐'에서 대타 DJ로 활약하며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마지막으로 주시은 아나운서는 “큰 이슈가 아닌데 검색어 1위에 올라 당황스럽지만, 더 열심히 하라는 의미로 알고 제가 더 열심히 하겠다”며 포부를 전했다.

[사진=주시은 인스타그램]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