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8일(목)

스타 스타는 지금

팝핀현준 "댄스학원 제자와 불륜" 가짜뉴스에 분노…"잡아서 박멸해야"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6.25 09:36 조회 2,518
기사 인쇄하기
팝핀현준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댄서 팝핀현준이 제자와 불륜이라는 가짜뉴스에 분노하며 강경대응을 예고했다.

팝핀현준은 24일 자신의 SNS에 "이런 가짜뉴스를 잡아서 법의 처벌을 받게 해야하는데. 유명세로 치러야하는 당연한 일은 아닌듯 함"이라며 가짜뉴스 영상을 올린 유튜브 채널을 캡처한 사진을 게재했다.

30만명 이상의 구독자를 가지고 있는 해당 유튜브 채널은 팝핀현준과 박애리 부부의 파경설을 전하고 있다. 심지어 그 이유로 팝핀현준이 댄스학원의 어린 제자와 불륜을 저질렀다는 도를 넘은 가짜뉴스가 담겨 있다.

이에 팝핀현준은 "일단 나는 댄스 학원을 운영하지 않는다"며 "이따위 가짜뉴스에서 나오는 내용 역시 개소리"라고 분노했다.

또 "요즘은 아이들도 유튜브를 통해 정보를 얻고 다양한 소통을 만들어 가는데 이런 나쁜 사람들 때문에 괜한 에너지를 써야 하는 게 참 화나고 기분 나쁘다. 법으로 만들어서 가짜뉴스 그리고 인터넷 테러자분들 처벌할 수 있길 바란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런 유튜버들 잡을 수 있거나 고소 가능한 방법이 있다면 알려달라"며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이후 팝핀현준은 다시 SNS에 게시글을 올려 "이따위 쓰레기 뉴스로 선동하고, 조회수 올리려는 버러지(벌레)들은 잡아서 박멸해야 한다"며 "이런 문제들은 소문을 많이 내, 법적으로 박살 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팝핀현준은 지난 2011년 국악인 박애리와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사진=팝핀현준 인스타그램]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