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20일(토)

방송 촬영장 핫뉴스

'미우새' 이동건 "더 이상 메이크업으로 가리기 힘들어" 숨겨왔던 외모 고민 공개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6.21 12:24 조회 40,756
기사 인쇄하기
미우새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미우새' 아들들이 성형외과에 방문해 외모 고민을 나눈다.

오는 23일 방송될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이상민, 김종국, 이동건이 성형외과를 방문해 그동안 감춰왔던 외모 고민을 털어놓는다.

앞선 촬영 당시, 이상민은 김종국, 이동건과 함께 성형외과를 찾았다. 이상민은 과거 날렵한 턱 선이 있었지만 이제는 턱 선이 사라졌다며 성형외과에 온 이유를 고백했다. 또한 이상민은 "이동건 턱 라인처럼 되고 싶다"라며 이동건의 외모를 부러워했다.

이에 김종국은 '운동 만능설'을 설파하며 "나는 한 번도 관리를 받아본 적 없다", "운동하면 다 된다"라고 충고했다. 이를 지켜보던 종국 母는 "제발 (관리 좀) 했으면 좋겠다"라고 반박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모태 미남'으로 유명한 이동건이 성형외과를 방문했다는 사실에 MC 서장훈은 "이동건 씨는 왜 간 거냐"라며 의아함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나 이동건 또한 "오래된 고민이 있다"라며 숨겨왔던 외모적 고충을 고백했다. 어린 시절부터 겪어온 외적인 문제 때문에 속앓이를 해오던 이동건은 "이제는 더 이상 메이크업으로 감추기도 힘들다"라고 털어놔, 동건母마저 놀라게 만들었다. '얼굴 천재 원조 미남' 이동건이 그동안 숨겨왔던 외모 고민은 과연 무엇일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에 이동건을 유심히 지켜보던 의사는 본인조차 예상하지 못했던 부분을 지적해 이동건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의사는 이동건이 성형을 할 경우를 예상할 수 있는 애프터 사진을 보여줬고, 이 사진을 본 이동건은 크게 동요했다. 심지어 이동건은 "이젠 성형수술 받을 나이가 된 것 같다"라며 깜짝 발언을 던져 모두를 놀라게 했다. 과연 이동건은 오랜 숙원이었던 외모 고민을 해결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아들들의 성형외과 방문기는 오는 23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될 '미우새'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