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5일(월)

방송 프로그램 리뷰

'골때녀' 차서린, "김진경♥김승규, 첫 만남의 자리에 우리 모두 있었다"…'골때녀'가 맺어준 인연 '인증'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4.06.20 08:40 수정 2024.06.20 09:23 조회 1,570
기사 인쇄하기
골때녀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김진경이 골때녀가 맺어준 인연으로 결혼에 골인했음을 밝혔다.

19일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SBS컵 4강 대회가 진행됐다.

이날 경기에 앞서 구척장신은 결혼식 후 경기장에 등장한 김진경을 환영했다. 그리고 이들은 김진경의 반짝이는 결혼반지를 보고 부러워해 웃음을 자아냈다.

차서린은 "진경이랑 김승규가 처음 만날 때 거기에 우리가 다 있었다"라며 골때녀가 맺어준 인연임을 밝혔다.

이에 이현이는 "그때부터 진경이 슛이 제일 셌는데 그 찌릿함이 있었던 거 같다. 김승규가 공을 막으면서 아 이 여자 보통 아니다 했었을 거 같다"라며 공을 주고받으면서 마음까지 주고받은 두 사람을 부러워했다.

또한 그는 "월드컵 때 전 세계 중계 화면에 진경이가 다 잡혔다"라며 당시 김승규의 조카를 안고 기뻐하는 모습이 잡혔던 김진경을 언급했다. 이처럼 축구가 만들어 준 인연을 목격한 요요는 "열심히 하겠습니다"라며 축구에 대한 사랑을 불태워 눈길을 끌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