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0일(목)

방송 촬영장 핫뉴스

SBS, 올해 5개월째 '2049시청률' 1위…9년 연속 정상 노린다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6.04 11:10 조회 549
기사 인쇄하기
SBS 시청률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가 올해 들어 5개월 연속 2049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면서 9년 연속 2049시청률 1위 달성에 도전장을 냈다. 2016년부터 무려 9년째 이어지고 있는 SBS의 2049시청률 1위는 점점 더 치열해지고 있는 콘텐츠 경쟁 속에서 한 번의 예외도 없었다는 점에서 놀라운 일이다.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 데이터에 따르면, 5월 채널 별 주요시간대 2049 시청률에서 SBS는 1.3%를 기록하며 1위에 올랐고, MBC가 1.1%로 2위, tvN이 1.0%로 그 뒤를 이었다. 5월뿐 아니라 1월부터의 누적 성적을 살펴봐도 1-5월 평균 SBS는 1.4%로 가장 높았고, 그 뒤로 tvN이 1.3%, MBC가 1.2%를 각각 기록했다. 2049시청률뿐만 아니라 연령에 상관없이 프로그램을 시청한 모든 개인 시청자를 비교해도 SBS는 개인시청률 1.9%로 타채널을 따돌리고 우위를 차지했다(2049 시청률, 닐슨 코리아 데이터 제공).

2049시청률은 방송가는 물론 광고업계에서 화제성과 경쟁력을 나타내는 매우 중요한 지표로 꼽힌다. 이에 9년째 1위 자리를 놓치지 않고 있는 SBS의 성과는 그 의미가 깊다.

영리한 편성으로 시간대 우위를 차지한 것에 더해 개별 프로그램에서도 5월 들어 반격을 시작했다. 지난 3-4월 방영된 드라마에 따라 채널 별 희비가 다소 엇갈리긴 했으나, 5월 중순 시작된 새 금토드라마 '커넥션'이 드라마 명가로서의 SBS를 증명하듯 웰메이드 드라마의 진수를 보여주며 드라마 부문 1위를 탈환했다. SBS는 '커넥션' 이후로도 '지옥에서 온 판사', '열혈사제2' 등이 예정되어 있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은 지속될 전망이다.

예능과 교양 역시 장수 프로그램들이 선전을 계속하고 있다. '미운 우리 새끼'가 최근 주말 프로그램들의 치열한 경쟁이 강화되면서 다소 주춤하긴 했으나, 5월 들어서자마자 반등에 성공했고, 버라이어티 예능 '런닝맨'과 스포츠 예능의 강자 '골 때리는 그녀들' 역시 여전한 강세를 보이고 있다. 교양도 언제나 한발 빠르게 트렌디한 이슈를 풀어주는 '궁금한 이야기Y'와 'TV 동물농장'이 견고하게 힘을 받쳐주고 있다.

SBS는 새롭게 시작한 예능 '틈만 나면,'이 호응을 얻고 있고, 마술사 오디션 '더 매직스타'와 MZ점술가들의 연애 리얼리티 '신들린 연애' 등 방송에서는 좀처럼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시도들을 내놓거나 곧 방영 예정 중에 있어 신작 배출에도 힘을 아끼지 않고 있다.

2024년 5월, 프로그램 TOP15(2049시청률 기준)을 보면, SBS가 5개 프로그램(미운우리새끼, 런닝맨, 골 때리는 그녀들, 커넥션, 궁금한이야기Y)을 올려 tvN(선재 업고 튀어, 요리단 백패커2, 유 퀴즈 온 더 블럭, 텐트밖은 유럽-남프랑스, 지락이의 뛰뛰빵빵)과 동수를 기록했고, MBC(나 혼자 산다, 수사반장1958, 놀면 뭐 하니)가 3개, JTBC(최강야구)와 KBS 2TV(미녀와 순정남)가 각 1개씩을 포함시켰다.

2024년 2049시청률 경쟁에서 SBS가 우위를 점할 수 있었던 데에는, 'SBS 8뉴스'의 역할도 컸다. 지상파 메인 뉴스 간 엎치락뒤치락 근소한 차이의 경쟁을 지속하던 'SBS 8뉴스'는 2020년 9월부터는 타사를 모두 제쳤고, 2024년 5월 평균은 1.4%로 2049시청률 1위 자리를 굳건히 하고 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