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30일(목)

방송 촬영장 핫뉴스

'먹찌빠' 한혜진, 먹물 폭탄 세례에 생전 먹지도 않는 과자 수혈→장동민 제작진 향한 분노 폭발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5.16 12:03 조회 5,062
기사 인쇄하기
먹찌빠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모델 한혜진과 개그맨 장동민이 '먹찌빠'에서 온몸을 던진 활약을 펼친다.

16일 방송될 SBS '덩치 서바이벌–먹찌빠'(이하 '먹찌빠')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장동민과 한혜진이 덩치들과 함께 '지방 VS 두뇌' 대결을 이어간다.

이날 '먹찌빠'에서는 '지니어스' 장동민도 긴장하게 만드는 기억력 미션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음식을 먹는 모습을 기억해 달라진 부분을 찾아야 하는, '먹방 틀린 그림 찾기' 미션이 주어지자 덩치들은 "음식엔 우리가 강해", "먹찌빠 쉬운 곳 아냐"라며 장동민을 도발했다. 덩치들의 도발에도 불구하고 장동민은 단 10초 만에 떡꼬치에 발라진 소스가 바뀐 미세한 차이를 찾아내는 예리한 관찰력을 자랑해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과연 멤버들의 덩치력과 장동민의 두뇌력 대결의 승자는 누가 될지, 기대감이 고조된다.

또한, 덩치들을 쥐락펴락하던 장동민과 한혜진이 '물찌빠' 앞에서는 백기를 들어 웃음을 자아낸다. 계속해서 이어진 입수와 먹물 폭탄 세례에 녹다운된 한혜진은 생전 먹지도 않는 치즈 과자를 입에 무는 모습이 포착됐다. 가차 없는 먹물 폭탄 세례에 장동민은 "어린이 시청 금지 프로다! 19금(?)이야", "제작진을 노동청에 신고할 것"이라며 버럭버럭 소리를 질러 현장이 발칵 뒤집혔다. 온몸을 내던진 게스트 둘의 활약상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한편 이날 만찬으로 원조 밥도둑, '게장 한 상'이 주어져 덩치들의 국가대표급 먹방이 펼쳐진다. 7년 연속 미쉐린 가이드에 선정, 손흥민도 방문할 정도로 인증된 간장게장과 오픈 5분 만에 완판되어 공수하기 힘든 양념게장이 등장하며 덩치들의 침샘을 제대로 자극했다. 집게발까지 쪽쪽 빨아먹는 먹방은 기본, 평소 게장을 좋아하지 않는다는 서장훈도 "49년 인생 통틀어 1등 게장"이라며 극찬을 쏟아냈다. 덩치들을 홀리게 만든 전국 1등 게장의 정체에 관심이 집중된다.

푸짐한 웃음과 맛깔나는 먹방이 풀코스로 펼쳐지는 '먹찌빠'는 16일 목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