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8일(화)

방송 프로그램 리뷰

허성태, "오징어 게임 찍을 때 보다 '먹찌빠'가 30배는 더 무서워" 충격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4.05.03 06:54 조회 354
기사 인쇄하기
먹찌빠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허성태가 먹찌빠 클래스에 혀를 내둘렀다.

2일 방송된 SBS '덩치 서바이벌-먹찌빠'(이하 '먹찌빠')에서는 덩치 줄다리기 미션이 진행됐다.

이날 허성태는 드라마 '오징어 게임' 속 게임을 재현한 덩치 줄다리기 미션을 지켜보았다. 그의 조언에도 불구하고 게임이 시작되자마자 질질 끌려가는 신기루를 멍하니 바라보았다.

특히 박나래 눈앞으로 무너지는 벽을 본 그는 "진짜 농담 아니고 오징어 게임 찍을 때 보다 30배는 더 무섭다"라며 공포심을 드러냈다. 악몽을 꿀 것 같은 광경을 본 그는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

하지만 그 옆에서 서장훈과 풍자는 승리의 기쁨에 취해 의기양양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