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8일(화)

방송 드라마

'커넥션' 지성, 충혈된 눈·핏기 없는 얼굴…몸 사리지 않는 연기 열정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5.02 11:20 조회 108
기사 인쇄하기
커넥션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커넥션' 지성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하게 형사로 변신해 범인과 대치하는 일촉즉발 현장이 공개됐다.

오는 24일(금) 밤 10시 첫 방송 예정인 SBS 새 금토드라마 '커넥션'(극본 이현, 연출 김문교)은 누군가에 의해 마약에 강제로 중독된 마약팀 에이스 형사가 친구의 죽음을 단서로 20년간 이어진 변질된 우정, 그 커넥션의 전말을 밝혀내는 '중독 추적 서스펜스' 드라마다.

'커넥션'은 촘촘한 내용과 신선한 연출로 호평받았던 '검사내전' 이현 작가와 '트롤리' 김문교 감독, 지성-전미도-권율-김경남 등 이름만 들어도 든든한 '연기파 배우'들의 의기투합으로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커넥션'은 시청자들이 목말라했던 묵직한 메시지를 담은 드라마로 '웰메이드 드라마'의 계보를 이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오랜만에 지상파 드라마로 복귀한 지성은 '커넥션'을 통해 그간 쌓은 내공을 터트리며 한계 없는 연기 변신을 선사한다. 지성이 맡은 장재경은 안현경찰서 마약팀 에이스 경감으로, 누군가에 의해 강제로 마약에 중독되는 인물이다. 지성은 경찰 내에서 선배와 후배 모두에게 두터운 신임을 얻고 있는 장재경의 강단 있는 모습부터 중독성이 짙은 마약으로 인해 고통스러워하며 몸부림치는 모습까지, 갭 차이가 엄청나고 쉽지 않은 캐릭터를 유연하게 표현하며 공감을 이끈다.

지성이 마약팀 에이스 형사 장재경의 고군분투 서막을 알린 범인 대치 현장이 2일 공개됐다. 극 중 장재경(지성)이 한 허름한 가정집 앞마당에서 무기를 든 범인과 대립하는 상황이다.

장재경은 핏줄 선 눈가와 핏기 없는 안색을 한 채 권총을 들고 범인에게 경고하지만, 범인은 장재경의 경고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달려들어 몸싸움을 벌인다.

장재경은 방아쇠가 눌릴지도 모르는 위기에 처했음에도 범인과 사생결단 몸싸움을 이어가고, 바닥에 쓰러졌음에도 벌떡 일어나 '검친자'(검거에 미친자)인 마약팀 에이스 장재경의 위용을 뽐낸다. 과연 인맥도, 편법도 전부 거부한 '독야청청' 존재 장재경이 총을 들게 된 이유는 무엇인지, 이 장면은 장재경의 경찰 생활에 어떤 영향력을 미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지성은 의미심장한 '사생결단 몸싸움' 장면을 앞두고, 거칠고 푸석한 장재경의 비주얼을 완벽 재현해 스태프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지성은 마치 며칠은 샌 것 같은 충혈된 눈가와 버석거리는 입술, 그리고 그에 맞는 텅 빈 표정까지 갖추고 현장에 등장해 스태프들에게 "장재경이다!"라는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지성은 "컷" 소리가 끝남과 동시에 꼼꼼한 모니터링을 하며 '매의 눈'을 빛냈고, 장재경의 고통이 더 드러날수록 극의 상황이 돋보일 수 있다며 몸을 사리지 않는 열정을 터트려 촬영장의 분위기를 북돋웠다.

제작진은 "지성이 열연한 이 장면은 그날의 온도, 습도, 향까지 전부 기억날 정도로 지성의 열연이 돋보이는 명장면이었다"라며 "시청자분들께서도 본 방송을 지켜보며 제작진이 느꼈던 여운을 같이 느껴주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커넥션'은 '7인의 부활' 후속으로 오는 24일(금)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