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8일(목)

스타 스타는 지금

'학폭 의혹 여배우' 송하윤 측 "사실무근, 제보자와 일면식도 없어" 부인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4.02 09:46 조회 2,631
기사 인쇄하기
송하윤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송하윤 측이 학교폭력 의혹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1일 밤 송하윤의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당사는 본 사안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최초 제보를 받은 후 사실 관계 확인을 위해 제보자와 통화를 했다. 이후 메신저를 통해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한 만남을 요청했으나 제보자 측에서 거부 의사를 밝혔고, 이에 통화를 요청했으나 답변을 받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제보자 측 주장에 관해 배우에게 사실을 확인한 결과 제보자와는 일면식도 없으며 해당 내용 모두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또 "현재 제보자 측의 일방적인 주장으로 무분별한 억측과 추측성 내용이 확산되고 있다"며 "이와 관련해 확인되지 않은 사실과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날 방송된 JTBC '사건반장'은 "최근 인기 드라마에서 악역 연기로 사랑받은 여배우 S씨가 학폭 의혹에 휩싸였다"며 한 남성 제보자의 주장을 다뤘다.

제보자는 고등학교 시절 자신보다 한 학년 선배였던 S씨에게 영문도 모른 채 1시간 30분 동안 맞았다며, 당시 S씨가 선배이고 남자친구가 일진이었기에 저항하지 못하고 맞을 수밖에 없었다고 주장했다. 또 제보자는 S씨가 이후 다른 집단 폭행 건에 연루돼 학교폭력 8호 처분받고 다른 고등학교로 강제 전학을 당했다고도 했다.

제보자는 고등학교 졸업 후 미국으로 이민을 가 한국 드라마나 예능에 대해 잘 알지 못했는데, 최근 우연히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S씨의 영상을 보고 충격을 받아 제보하게 됐다고 전했다.

해당 보도 이후 여배우 S씨가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에서 악역 연기로 사랑받은 송하윤이라는 추측이 나왔다. 이에 송하윤 측은 지목된 S씨가 송하윤이 맞지만, 학폭 의혹은 사실무근이라고 반박에 나섰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