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8일(목)

방송 드라마

'7인의 부활' 이정신 "김순옥 월드 입성 행복…내게 도전이었던 캐릭터"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3.27 16:31 조회 91
기사 인쇄하기
이정신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밴드 씨엔블루 멤버 겸 배우 이정신이 '김순옥 월드'에 합류한 소감을 전했다.

이정신은 27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새 금토드라마 '7인의 부활'(극본 김순옥, 연출 오준혁·오송희)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7인의 부활'은 지난해 방송된 '7인의 탈출'의 시즌2 드라마로 리셋된 복수의 판, 다시 태어난 7인의 처절하고도 강렬한 공조를 그린다. 이정신은 극 중 국내 최고 포털 업계 1위 '세이브'의 CEO '황찬성' 역을 맡아, '7인의 부활'에 새롭게 합류한다.

이정신은 "평소에 김순옥 작가님의 팬이었는데 작가님의 드라마에 합류해 캐스팅 됐을 때부터 너무 기뻤다"라고 말했다.

이정신이 연기하는 황찬성은 매튜리(엄기준 분)의 새 계획에 필요한 키플레이어로, 한모네(이유비 분)를 향한 의미심장한 태도를 선보이며 긴장감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이정신은 "황찬성이란 캐릭터를 대본을 받아가면서 구체화시켜 촬영했다. 맨 처음에 작가님도 완전히 설명해주시진 않았다. 촬영해 나가며 저도 힘든 점이 있었지만, 충분히 발전했다는 느낌을 받으며 촬영했다"라고 김순옥 작가 작품만의 남달랐던 부분을 짚었다.

이어 "어제 마지막 촬영을 했는데 시원섭섭하고 뿌듯함도 있었다. 그래서 더 첫 방송이 기대된다. 김순옥 월드에 입성하게 돼 행복했다"라며 "제가 지금까지 했던 드라마와는 완전히 다른 결이라, 개인적으로 도전이었던 캐릭터다. 그런 부분을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7인의 부활'은 '재벌X형사' 후속으로 오는 29일(금)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