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2일(금)

스타 스타는 지금

악역할 때 빛나는 박성훈 "내 성향과 거리 먼 캐릭터, 도전 의식 샘솟아"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3.26 14:55 조회 176
기사 인쇄하기
박성훈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박성훈의 새로운 화보가 공개됐다.

26일 공개된 맨 노블레스 화보에서 박성훈은 금방이라도 빠져들 것 같은 매혹적인 눈빛을 빛냈다. 봄버 재킷과 레더 재킷을 매치한 패셔너블한 면모를 엿볼 수 있다. 또 흑백의 무드와 조명의 그림자 대비로 더욱 뚜렷하게 돋보이는 박성훈의 얼굴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박성훈

박성훈은 현재 방영 중인 tvN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에서 미스터리한 매력을 지닌 M&A 전문가 윤은성 역으로 등장해 김수현, 김지원과 연기 호흡을 맞추며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박성훈은 인터뷰를 통해 그간 자신이 맡았던 캐릭터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눈물의 여왕' 윤은성은 겉보기에 굉장히 영민하고 젠틀하지만, 그 안에 야욕을 숨긴 남자"라고 짤막하게 설명한 그는 "'더 글로리'의 전재준을 비롯해 다양한 작품 속 악인을 연기할 때 좋은 피드백을 더 받았던 것 같다. 그만큼 작품 속 악인이 주는 연기적 임팩트가 큰 게 아닐까"라고 전했다.

박성훈

또한 박성훈은 "특히 원래의 내 성향과 거리가 먼 캐릭터를 연기할 때 도전 의식이 더욱 샘솟는다. 그만큼 일궈내야 하는 폭이 넓어진다"며 최근 주목받았던 악역 캐릭터들에 도전하게 된 계기를 공개하기도 했다.

박성훈의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더 많은 화보와 자세한 인터뷰는 맨 노블레스 4월 호와 공식 홈페이지에서 만나볼 수 있다.

박성훈

[사진=맨 노블레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