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2일(금)

스타 스타는 지금

'하이브 막내딸' 아일릿, 데뷔 첫 매거진 커버 장식…풋풋한 매력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3.26 13:26 조회 262
기사 인쇄하기
아일릿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하이브의 신인 걸그룹 아일릿(ILLIT)이 패션 매거진 스페셜 표지를 장식했다.

매거진 엘르는 26일 공식 SNS를 통해 아일릿과 함께 한 스페셜 프로젝트 'SUPER ELLE'의 표지 화보와 인터뷰 일부를 공개했다.

아일릿
아일릿

이번 화보 촬영은 아일릿의 풋풋하고 당찬 매력을 담았다. 지난 25일 데뷔한 이들은 데뷔 앨범이자 미니 1집 'SUPER REAL ME' 발매를 앞둔 신나는 기분은 물론, 꾸미지 않은 자연스러움을 한껏 드러내며 밝고 따뜻한 현장 분위기를 만들어냈다.

화보 촬영과 함께 개별 인터뷰도 진행됐다. 꿈에 그리던 데뷔를 앞둔 기분에 관해 윤아는 "데뷔 전이지만 최근 파리 패션 위크에 방문했을 때 생각보다 많은 팬분들이 '아일릿!'하고 이름을 외쳐주는 순간, 비로소 우리가 세상에 알려졌다는 걸 실감했다"라고 전했다.

아일릿
아일릿

민주는 "데뷔 후 팬들과 만남이 가장 기대된다. 사소한 안부를 묻고, 저도 꼭 사랑한다고 말해주고 싶다. 그리고 우리 다섯 멤버 모두 언제까지나 지금처럼 행복하게 음악을 즐길 수 있길 소망한다"라고 했다.

모카는 데뷔 앨범을 준비하며 가장 용감해진 순간에 관해 "멤버들과 연습하며 합이 잘 맞는다는 걸 함께 느낀 순간. 그때 자신감이 샘솟는다"라고 전했다. 원희 또한 아일릿이 아일릿이기에 좋은 점에 대해 "멤버 모두 성격도 취향도 제각각이지만, 이 모든 걸 한데 모으면 팔레트처럼 알록달록 예쁜 색으로 정렬된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아일릿
아일릿
아일릿

이로하는 음악으로 세상에 하고 싶은 이야기에 관해 "음악을 즐긴다는 건 세상 무엇보다 즐거운 일이란 걸 다시 느끼게 해드리고 싶다. 텐션을 올리고 싶을 때는 'Lucky Girl Syndrome'을, 새벽이나 퇴근길에는 'Midnight Fiction'을 들어 보시길 추천한다"라고 앨범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아일릿은 지난해 JTBC 서바이벌 프로그램 '알 유 넥스트?'를 통해 탄생한 걸그룹으로, 25일 데뷔앨범인 미니 1집 'SUPER REAL ME'를 발매했다.

[사진 제공= 엘르 코리아]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