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2일(금)

방송 촬영장 핫뉴스

'14년 라이벌' 유재석vs김종국, 풋살 감독으로 맞대결…'런닝맨' 10분 확대 편셩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3.22 16:37 조회 1,005
기사 인쇄하기
런닝맨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런닝맨' 유재석과 김종국이 풋살 감독으로 맞붙는다.

오는 24일 방송될 SBS '런닝맨'에서는 유재석과 김종국이 풋살 감독으로 데뷔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14년간 '런닝맨 최강 라이벌'로 손꼽히는 유재석과 김종국이 신생 풋살팀 감독으로 변신해 경쟁을 펼쳤다. 김종국은 "저는 현역 감독이다"라며 자신감을 선보이는가 하면, 유재석은 "축구 열정에 비해 실력이 떨어진다"라고 맞불 작전을 펼쳐 오프닝부터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신경전을 벌였다.

이어 멤버들은 프리미어 리그 선수룩을 입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지석진은 "황희찬 선수 패션을 따라 한 거다!"라며 트레이닝 복 믹스매치를 보여줘 웃음을 자아냈다. '자칭 축구 에이스' 양세찬은 "실제로 김민재 선수가 착용했던 바지"라며 의상에 대한 애착을 보여줬다. 또, 송지효와 하하는 손흥민 선수의 공항 패션을 싱크로율 99%로 소화해 냈다는 후문이다.

이밖에 두 감독은 각자의 선수를 영입해야 했는데 멤버들은 헤딩부터 스피드까지 다양한 필살기를 꺼내 적극 어필에 나섰다. 과연 두 감독이 어떤 팀을 꾸려나갈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유재석과 김종국의 감독 대결이 벌어질 '런닝맨'은 특별 확대 편성으로 평소보다 10분 이른, 오는 24일 일요일 오후 6시 5분에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