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8일(목)

방송 드라마

'7인의 부활' 이정신, '김순옥 유니버스' 합류…"잘하고 싶은 마음 커"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3.21 11:35 조회 104
기사 인쇄하기
7인의부활 이정신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그룹 씨엔블루 멤버 겸 배우 이정신이 '7인의 부활'에서 새로운 인생 캐릭터 경신을 예고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7인의 부활'(극본 김순옥, 연출 오준혁·오송희) 측은 21일, 베일에 가려진 '뉴페이스' 황찬성(이정신 분)의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그의 등장이 7인 사이에 어떤 변수로 작용할지 궁금증을 높인다.

'7인의 부활'은 지난해 방송된 '7인의 탈출'의 시즌2 드라마로, 리셋된 복수의 판, 다시 태어난 7인의 처절하고도 강렬한 공조를 그린다. 완벽하게 재편된 힘의 균형 속 새로운 단죄자의 등판과 예측 불가한 반전의 변수들이 또 어떤 카타르시스를 선사할지 시즌 2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막강한 권력을 거머쥔 '절대악' 매튜 리(엄기준 분)와 '악'의 공동체가 무너지는 방식, 지옥에서 돌아온 민도혁(이준 분)이 맞이할 변화는 무엇일지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가 쏠린다.

이정신은 극 중 국내 최고 포털 업계 1위 '세이브'의 범상치 않은 CEO '황찬성'으로 변신한다. 국내 3대 신문사라는 '황제일보'의 후계자였지만, 모든 걸 버리고 포털사이트 사업에 뛰어들어 현존하는 모든 포털을 제치고 '세이브'를 점유율 1위로 만들어낸 천재적인 인물이다. 팩트를 중요시하는 그가 거짓으로 뒤덮인 악인들과 어떤 첫만남을 가지게 될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유능한 CEO 황찬성의 일상이 담겨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완벽한 수트핏을 뽐내며 여유만만한 미소를 짓는 그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포털사이트 대표답게 시도 때도 없이 태블릿을 들여다보는 황찬성의 얼굴이 흥미롭다. 이어 무언가를 꿰뚫어 보는 듯 깊고 서늘한 눈빛에선 속내를 알 수 없는 미스터리한 면모가 엿보이기도 한다. 황찬성은 극 중 매튜 리의 새 계획에 필요한 '키플레이어'로, 한모네(이유비 분)를 향한 의미심장한 태도를 선보이며 긴장감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이정신은 '김순옥 유니버스'에 새롭게 합류하게 된 소감으로 "이제껏 연기해 본 캐릭터들과는 다른 결이라 적응하는 데 시간이 필요하기도 했지만, 찬성이라는 캐릭터에 몰입하기 위해 노력하면서 회차를 거듭할수록 재밌게 촬영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무엇보다 이런 역할을 해보고 싶었다. 더 잘하고 싶은 마음이 컸다"라고 작품 선택의 이유를 밝히며 "'7인의 부활'은 제목도 바뀌고, 많은 부분에서 더 업그레이드된 것 같다. 새롭게 등장하는 황찬성이 선인일지 악인일지, 어떤 활약을 펼치고, 어떤 영향을 끼칠지 예측하시면서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해 기대를 높였다.

'7인의 부활'은 '재벌X형사' 후속으로 오는 29일(금)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