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8일(목)

방송 드라마

현종과 함께 성장한 '고거전' 김동준…"최수종 선배님께 많이 배워"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3.11 14:18 조회 610
기사 인쇄하기
김동준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김동준이 '고려 거란 전쟁'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동준은 지난 10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한 KBS 2TV 대하 사극 '고려 거란 전쟁'(극본 이정우, 연출 전우성·김한솔)에서 마지막까지 열연을 펼쳤다.

김동준은 드라마 종영 후인 11일 소속사를 통해 "1년이란 시간을 '고려 거란 전쟁'과 함께 했다. 최수종 선배님을 비롯해 감독님, 많은 선배님들, 동료들, 스태프들과 함께 열심히 달려왔다. 많이 배웠고 더욱 많이 느꼈던 작품이었다.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얼른 또 찾아뵙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현종께 존경과 감사를 전한다. 그동안 '고려 거란 전쟁'을 시청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라고 인사했다.

김동준

'고려 거란 전쟁'은 관용의 리더십으로 고려를 하나로 모아 거란과의 전쟁을 승리로 이끈 고려의 황제 현종(김동준 분)과 그의 정치 스승이자 고려군 총사령관이었던 강감찬(최수종 분)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김동준은 극 중 고려의 8대 왕이자 고려 왕조의 기틀을 다지는 데 크게 기여한 군주인 현종 역을 맡아 연기 변신을 선보였다. 김동준은 초반 연기력 지적을 받기도 했지만, 혼란한 정세 속 점차 성군으로 성장하는 현종 캐릭터처럼 자신 역시 배우로서 성장하는 모습을 보이며 결국 호평을 이끌어냈다. 특히 강감찬 역의 최수종과 특급 케미를 발산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김동준

이에 김동준은 '2023 KBS 연기대상'에서 남자 최우수상과 베스트커플상을 동시에 수상하며 대세 존재감을 증명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