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8일(목)

방송 드라마

송지호, '선재 업고 튀어' 캐스팅…김혜윤과 '현실 남매' 케미 기대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2.26 15:57 조회 51
기사 인쇄하기
송지호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송지호가 '선재 업고 튀어'에 출연한다.

송지호의 소속사 인연엔터테인먼트는 26일 "송지호가 오는 4월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tvN 새 월화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극본 이시은, 연출 윤종호 김태엽)는 유명 아티스트 류선재(변우석 분)의 죽음으로 절망했던 열성팬 임솔(김혜윤 분)이 최애를 살리기 위해 시간을 거슬러 돌아가는 타임 슬립 구원 로맨스로, 김빵 작가의 웹소설 '내일의 으뜸'이 원작이다. 이 작품은 드라마 '톱스타 유백이', '여신강림'을 집필한 이시은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송지호는 극 중 임금 역으로 분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임솔의 오빠인 임금은 연기에 대한 열정이 넘치는 배우 지망생이지만 번번이 오디션에 낙방하는 인물이다. 꿈을 향해 도전하는 풋풋한 청춘의 모습을 그려낼 송지호와 김혜윤의 현실 남매 케미가 기대를 모은다.

송지호는 지난 2013년 영화 '친구2'로 데뷔한 뒤 '닥터 차정숙', '구필수는 없다', '비밀의 숲2'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 몰입도 넘치는 연기로 빛나는 존재감을 보여줬다. '선재 업고 튀어'를 통해 새로운 연기 변신을 예고한 송지호의 행보에 많은 관심이 모아진다.

[사진 제공: 인연엔터테인먼트]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