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15일(토)

방송 촬영장 핫뉴스

'천하의 패륜녀' 비난 받던 이태영 변호사는 누구인가…'과몰입 인생사' 조명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2.08 10:04 조회 559
기사 인쇄하기
과몰입인생사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과몰입 인생사'가 이태영 변호사의 인생을 조명한다.

8일 방송될 '과몰입 인생사'에서는 서울대 1호 여학생, 대한민국 1호 여성 변호사 이태영의 인생을 들여다 본다.

이태영은 70여 년 전, "앞으로 어마어마하게들 이혼할 것"이라 예언해 '천하의 패륜녀' 등 온갖 험악한 말로 두들겨 맞고 폭탄 테러에 시달려야 했던 인물이다. 이태영은 대체 왜 그렇게 이혼에 관심을 가졌으며, 어떻게 지금의 이혼 추세를 정확히 맞혔을까.

32살에 서울대 대학생을 꿈꿨고, 6.25 전쟁 중 사법고시에 합격했지만 '시기상조'라는 이유로 판사가 될 수 없었던 사연부터 끝내 이혼 박사로 자리 잡기까지. 대한민국의 이혼 역사를 뒤바꾼 이태영의 선택을 '과몰입 인생사'가 따라가 본다.

이번 이야기의 '인생 텔러'에는 양나래 이혼 전문 변호사가 함께한다. 양나래 변호사는 뒷목 잡는 '불륜썰', 눈 튀어나오는 '이혼썰'로 전 국민의 도파민을 자극하며 웬만한 예능인보다 찰진 입담으로 주목받고 있다. 제사상과 고부갈등 등 누구나 한 번쯤 이혼을 생각해 본다는 명절을 코앞에 두고, 양나래 변호사는 이혼 법률 지식과 전쟁보다 더 피 튀기는 이혼의 세계를 소개했다.

한편, '이태영이 없었다면 이혼이 불가능할 수도 있으며 OO이 사라질 수도 있었다'는 말에 MC 이찬원은 예술적 영감의 원천은 뜻밖에도 '이것'이라고 밝혀 출연진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하기도 했다.

게스트로는 대한민국에 '청소 열풍'을 일으킨 '청소광' 브라이언이 함께한다. 이태영의 마라맛 인생에 과몰입한 브라이언은 "오 마이 갓!"을 녹화 내내 외치며 귀에 쏙쏙 박히는 할리우드 리액션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세상의 모든 시기상조와 싸운 인물, 이태영의 생애를 다룬 '과몰입 인생사'는 8일 목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