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4일(수)

방송 촬영장 핫뉴스

'강심장VS' 홍진호, 포커대회 누적 상금 31억원…"최근 일시불로 신혼집 마련"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1.23 13:57 조회 262
기사 인쇄하기
강심장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프로 포커 플레이어' 홍진호가 포커 대회 상금을 신혼집을 장만하는데 썼다고 밝힌다.

23일 방송될 SBS '강심장VS'는 '냉철한 브레인 VS 뜨거운 심장'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성적 사고방식의 '냉철한 브레인' 측에는 프로게이머 출신 방송인 홍진호, 미국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 과학 유튜버 궤도가 출연하고, 감성적 사고방식의 '뜨거운 심장' 측에는 개그우먼 심진화, 김지민이 출연해 열띤 토크를 펼칠 예정이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는 프로 포커 플레이어로 화려하게 변신한 홍진호가 현재 우승 누적 상금이 '31억 원'에 달한다 밝혀 모두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또한 가장 많이 받은 상금의 액수가 미화 80만 불(한화 약 9억 원)이라고 밝혀 모두의 입을 떡 벌어지게 했다. 이를 들은 MC들이 과거 프로게이머 활동 당시 라이벌이었던 임요환을 언급하자 홍진호는 "임요환은 저 아래에 있다"라고 답하며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끌어올렸다.

이어 홍진호는 최근 '플렉스'를 한 게 있냐는 MC들의 질문에 올해 3월 결혼을 앞두고 있음을 언급하며 "최근 대회 상금으로 자가를 마련했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뿐 아니라 "일시불로 플렉스 했냐"는 질문엔 고개를 끄덕거려 모두를 감탄케 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홍진호는 자신도 몰랐던 예비 신부의 반전 과거를 공개해 현장을 깜짝 놀라게 했다. 알고 보니 예비 신부가 카지노 딜러로 활동했던 경력이 있었던 것. 이를 들은 출연자들은 '천생연분'을 만났다며 감탄을 보냈다. 홍진호 또한 부부겜블러를 꿈꾸며 여자친구에게 포커를 알려주기도 했음을 밝혔다. 하지만 그는 "알려줘도 안 되더라"고 덧붙이며 결국 싸움으로 번졌던 경험을 고백해 모두의 탄식을 자아냈다. 이를 듣던 전현무는 "지금 아내를 흉보는 거냐?"라고 일침을 날려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홍진호는 예비 신부와 성향의 차이 때문에 다투기도 한다고 이야기하며 최근 늦은 밤 화장실에 앉아 여자친구에게 장문의 메시지를 보냈던 사연을 고백했다. 이를 들은 현장의 모두가 경악함과 동시에 '냉철한 브레인 VS 뜨거운 심장' 각 팀 출연자들의 반응이 첨예하게 갈려 현장이 아수라장이 됐다. 이에 전현무는 "여러모로 '극혐' 느낌이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는데, 과연 모두의 혼란을 가져온 사연은 무엇인지 본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만년 2등에서 1등의 아이콘이 된 홍진호의 놀라운 사연과 '냉철한 브레인 VS 뜨거운 심장'의 치열한 토크 대결은 23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되는 '강심장VS'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