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4일(수)

방송 방송 인사이드

황현희 "전현무와 재산 비슷할 것" 플렉스 토크…'강심장VS' 최고 시청률 3.7%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1.10 10:08 수정 2024.01.10 10:22 조회 1,833
기사 인쇄하기
강심장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강심장VS'가 극과 극 토크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9일 방송된 SBS '강심장VS'는 최고 시청률 3.7%(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가구 기준)를 기록해 지난주보다 높은 수치로 시청률 상승세를 이어갔다. 타깃 지표인 '2049 시청률' 역시 1.2%로 동시간대 방송된 지상파 프로그램 중에서 2049 시청률 1위를 지켰다.

이날 방송은 신년맞이 '플렉스 VS 짠돌이' 특집으로 꾸며져 화끈한 소비의 '플렉스' 측에는 배우 박준금, 개그맨 황현희, 래퍼 언에듀케이티드 키드, 절약 정신을 자랑하는 '짠돌이' 측에는 배우 고은아, 개그맨 김용명이 출연했다.

'투자의 신'으로 주목받고 있는 황현희는 "2014년에 '개그콘서트' 잘리고 투자를 시작했다"며 개그맨 때보다 수익이 10배 된다는 사실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전현무는 "자산이 얼마나 있는 거냐"고 물었고 "전현무랑 비슷할 것 같다. 세금은 비슷하게 낼 것"이라고 답해 남다른 자산가임을 밝혔다. 이밖에 황현희는 "내가 결혼할 때 전현무가 축의금을 생각보다 많이 했다. TOP10 안에 들 정도"라며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이어 황현희는 "자산 가치가 떨어지는 소비를 안 한다. 나이키 후드 사러 갔다가 그 자리에서 삼성 주식 샀다"면서 "예전에는 외제차 탔고, 제일 좋은 동네에 월세나 전세로 살았다. 지금 생각하면 그때 시드머니를 더 늘렸다면 어땠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황현희는 "경제적 자유가 내 목표다. 싫어하는 일을 하지 않는 것이 경제적 자유"라는 소신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밖에 언에듀케이티드 키드는 "아버지가 트럭 운전사이신데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사고가 났다. 17톤 트럭 중고가가 1억 정도인데 제가 사 드렸다. 그때 좀 울컥하시더라"며 뿌듯했던 플렉스를 언급하기도 했다.

반면 고은아는 "저는 체크카드 딱 한 장 있다. 신용카드도 없다"라며 "제 전 재산의 90%를 미르 몫이라고 생각해 돈을 안 쓴다"고 동생에 애틋한 마음을 밝혔다. 또 과거에 퍼주는 연애를 했다는 고은아는 "일 안 하는 남친 집 월세도 내주고, 생활비에, 중고차도 사줬다"면서 이제는 달라진 소비 습관을 소개했다.

김용명은 '짠돌이 면모'로 웃음을 자아냈다. 김용명은 "개그맨들은 알 건데, 돌발상황을 대비해 촬영 소품을 여유롭게 주문할 때가 있다. 마사토나 제주산 갈치 같은 것들은 남으면 가져간다. 재활용할 수 있는 건 안 가져간다. 카메라 같은 거 가져가면 절도"라고 덧붙여 확고한 '짠돌이 철학'을 드러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