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4일(수)

방송 프로그램 리뷰

'마이데몬' 차정화, "김유정 죽지 않고 버티면 넌 자연발화되어 소멸할 것"…송강에 '경고'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3.12.24 06:10 수정 2023.12.25 15:32 조회 115
기사 인쇄하기
마이데몬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송강이 김유정과 자신의 운명에 절망했다.

23일 방송된 SBS 금토 드라마 '마이 데몬'에서는 절망에 빠진 정구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구원은 신에게 능력을 되찾을 방법을 물었다. 이에 신은 "그 여자가 죽으면 돌아와. 주인을 잃은 타투는 원래 주인에게 돌아올 거야"라고 했다.

그리고 "만약 보름달이 뜰 때까지 그 여자가 죽지 않고 버틴다면 타투는 사라지고 넌 자연발화되어서 소멸해. 여태 그렇게 살리려고 애를 썼는데 죽어야만 능력이 돌아오다니"라며 정구원의 상황을 비웃었다.

이에 정구원은 대체 왜 이러는 거냐고 물었다. 그러자 신은 "신이라고 다 아나? 세상은 의외로 대충 돌아가, 너희는 그저 선택을 했을 뿐이고 룰렛은 저절로 돌아가지. 그게 세상이 돌아가는 이치야"라고 말했다.

또한 신은 무책임하다고 비난하는 정구원을 향해 "누군가에게 책임이 있다면 그건 내가 아니라 너희에게 있다. 큰 규칙은 내가 만들었지만 인간들은 그 규칙대로 살지 않고 자신의 의지대로 선택하면서 수많은 이변이 생기거든. 네들이 툭하면 핑계 대는 그 운명이라는 것도 너희들이 한 크고 작은 선택들이 얽혀서 만들어낸 결과니까"라고 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