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9일(수)

방송 촬영장 핫뉴스

전소민의, 전소민에 의한, 전소민을 위한…'런닝맨' 마지막 이야기

강선애 기자 작성 2023.11.10 18:14 수정 2023.11.12 16:05 조회 541
기사 인쇄하기
런닝맨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런닝맨'을 하차하는 전소민의 마지막 출근길이 공개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6년간 함께해 온 전소민의 마지막 이야기가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멤버들이 직접 설계한 여행을 떠나는 '2023 런닝투어 프로젝트'로 진행됐다. 앞서 '송지효의 디톡스 투어', '유재석의 문화 유산답사기'에 이어 전소민이 '런닝 투어' 세 번째 주자로 나섰다. 마지막 촬영을 맞이한 전소민의 시점으로 여행 시작을 알렸는데, 출근길부터 마지막 인사까지 전소민의 시선을 담았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모은다.

이번 런닝투어는 오프닝부터 멤버들이 머슴 복장을 하고 등장했다. 막내 동생 전소민에게 예쁨을 몰아주기 위함이었는데 혼자 사복 차림을 하고 등장한 전소민을 보자 멤버들은 "우리만 머슴에 충실한 거 같다", "소민이가 너무 돋보인다"라며 불만을 터트려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번 여행은 전소민의 감성을 채워줄 코스로 진행됐다. 특히 전소민의 트레이드 마크인 '코 찡긋 배지'가 등장했는데, 해당 배지는 촬영 시간 동안 전소민을 웃게 한 멤버에게만 특별 증정되었다. 배지가 없는 멤버에게는 역대급 벌칙이 주어진다는 소식에 멤버들은 "소민이 옆에만 딱 붙어있겠다", "얼굴만 예쁜 줄 알았는데 마음도 예쁘다" 등 아부성 고백을 난무해 전소민 쟁탈전을 벌이는가 하면, "오늘 소민이 마지막 날이에요!"라며 아쉬움을 전했다는 후문이다.

전소민과 함께하는 마지막 여행 '전지적 소민 투어-굿바이 소민' 편은 오는 12일 일요일 오후 6시 15분에 방송될 '런닝맨'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