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3일(목)

방송 촬영장 핫뉴스

'동네멋집' 유정수 지적에 "그것도 재주" 당당…역대급 사장님 등장

강선애 기자 작성 2023.11.06 13:58 수정 2023.11.06 17:38 조회 445
기사 인쇄하기
동네멋집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동네멋집'의 공간 전문가 유정수와 사장님 사이에 극한 대립 상황이 펼쳐진다.

오는 7일 방송될 SBS '손대면 핫플! 동네멋집'(이하 '동네멋집')에서는 '공간의 신' 유정수가 멋집 후보 사장님과 극한 대립 끝에 폐업 선고를 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지난 방송에서 긴 조리 시간과 미흡한 요리 실력으로 유정수의 분노를 끓게 한 철원의 유일무이한 '샐러드 카페'. 사장님을 매의 눈으로 지켜보는 유정수와 그의 정색에도 흔들림 없는 '포스 갑' 사장님의 살벌한 대치 상황은 메뉴 평가를 하며 심화돼 긴장감을 더했다.

"왜 샐러드 카페를 열었냐"는 유정수의 질문에 사장님은 "요리에 소질이 없어 샐러드 카페를 열었다"고 당당히 말해 다시 한번 그를 분개하게 만들었다. 또한 사장님은 음식이 공장 제품 같다는 유정수의 뼈 있는 일침에도 불구하고 "그것도 재주네요"라고 여유롭게 웃어넘겨 유정수의 할 말을 잃게 했다.

공간 점검 후 다시 대면한 유정수와 샐러드 카페 사장님. 유정수는 '샐러드 카페'가 철원 상권과 맞지 않다고 판단, "계속 샐러드를 판매해야겠냐"고 물었다. 이에 사장님은 유정수의 말을 끊고 "(그럼) 제가 할 수 있는 일이 뭐가 있을까요?"라고 되물어 다시 한번 대립이 격화됐다. 한 치의 물러섬도 없는 사장님의 태도에 결국 유정수는 "하기 싫으면 말씀하세요"라고 폭발했다는 후문이다.

급기야 그는 "하루빨리 문 닫는 게 답이에요. 폐업 도와드릴게요"라며 포기한 듯 폐업 선고를 해 충격을 안겼다. 두 사람의 첨예한 대립을 지켜보던 MC 김지은과 손동표는 "창과 창 같다", "보통 사장님들이랑 다르다"라며 잔뜩 얼어붙은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진다.

'공간 전문가' 유정수와 '센 캐' 사장님의 일촉즉발 대치 상황은 7일 화요일 밤 10시 40분 방송되는 '동네멋집'에서 공개된다. 이날 방송은 2023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중계방송으로 인해 편성 유동적이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