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5일(화)

방송 프로그램 리뷰

'미우새' 서장훈, "병상에 계신 어머니, 임영웅 씨 노래만 계속 들으신다" 울컥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3.09.18 02:23 수정 2023.09.18 09:49 조회 1,308
기사 인쇄하기
미우새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서장훈이 임영웅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17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가수 임영웅이 스페셜 MC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모벤져스는 임영웅의 등장에 소녀팬들처럼 즐거워했다. 그리고 이를 보는 MC들도 흐뭇한 표정을 지었다.

서장훈은 "저희 어머니께서 병상에 계신지 오래됐다. 그런데 어머니 휴대폰에 임영웅 씨 노래를 무한 재생하는 앱이 있더라"라며 "병상에서도 항상 영웅 씨 노래를 들으신다"라고 그 덕분에 어머니가 위로를 얻는다고 고마워했다.

이어 서장훈은 "어머니가 다른 건 몰라도 제가 나오는 건 보시는데 오늘 방송에서 임영웅 씨랑 같이 앉아있으니까 엄청 좋아하시겠다는 생각이 든다"라며 어머니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임영웅은 미우새 출연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그는 "하루는 팬에게서 메시지가 왔는데 그 팬분의 아드님이 보내신 거였다"라며 "어머니가 팬이셨는데 영웅 씨 TV에 나오는 거만 기다리다가 돌아가셨다는 메시지를 보내셨더라. 그런 메시지가 한 둘이 아니었다. 그런 이야기를 듣고 팬분들을 위해서 꼭 방송에 나가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특히 미우새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서는 "할머니께서 임영웅이 미우새 나가, 미우새. 그렇게 말씀하셔서 꼭 나가야겠다고 생각을 했는데 섭외를 해주셔서 나오게 됐다"라고 부연해 눈길을 끌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