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6일(수)

방송 프로그램 리뷰

[스브스夜] '7인의탈출' 황정음, "할아버지에게 버려지면 넌 아무것도 아냐"…진실 폭로하려는 정라엘 목 졸랐다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3.09.17 05:34 수정 2023.09.18 09:58 조회 3,842
기사 인쇄하기
7탈출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정라엘은 행복해질 수 있을까?

16일 방송된 SBS 금토 드라마 '7인의 탈출'에서는 자신의 친딸의 목을 조르는 황정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한모네는 자신의 출산 폭로글을 숨기기 위해 양진모를 만났다. 그리고 그는 양진모와 함께 방다미에게 모든 것을 뒤집어 씌우기로 했다.

이에 양진모는 가짜 뉴스를 만들어서 퍼뜨리기로 했다. 가짜 뉴스는 순식간에 퍼져나갔고 방다미는 하루하루 더 최악의 상황을 맞이했다.

학교에서는 방다미에게 비밀이 들킨 고명지까지 그를 몰아갔다. 방다미는 모든 것을 되돌리기 위해 한모네를 찾아갔다.

그러나 한모네는 진실을 밝힐 경우 자신의 꿈이 사라진다며 그럴 수 없다고 했다. 이에 방다미는 "그럼 나는? 난 너 때문에 내 인생 망쳐도 상관없다는 거야?"라며 "이 모자도 처음부터 그럴 생각으로 사준거지?"라고 오열했다.

그러자 한모네는 "오해야, 그건 믿어줘 다미야"라고 매달렸고, 방다미는 "그렇다면 내일 학교에 가서 내 결백 네가 증명해. 이게 내가 너한테 주는 마지막 기회야. 다음은 없어"라고 말하며 자리를 떠났다.

방 회장까지 방다미의 루머를 알게 되었고, 이에 방 회장은 차주란의 병원으로 가서 방다미가 출산한 적이 있는지 검사를 하자고 했다.

떳떳한 다미는 검사받겠다고 했다. 하지만 차주란은 검사 결과를 조작했다. 그는 자신의 병원에 방다미로 위장해 방문했던 한모네 검사 결과지를 내밀었고, 이에 방 회장은 분노했다.

이에 금라희는 다른 병원에서 확인하게 해달라고 애원했다. 하지만 방 회장은 용납하지 않았고, 분노한 방 회장을 말리던 차주란은 자신의 임신 사실을 밝혀 금라희를 경악하게 만들었다.

금라희는 방다미를 향해 "대체 얼마나 바닥으로 산 거야?"라며 또다시 폭행했다. 이에 방다미는 "거짓말인 거 아시잖아요"라며 진실을 알아 달라고 애원했다.

그러자 금라희는 "이미 진실 따위 상관없어. 세상이 믿고 있는 게 진실이다"라고 했다. 상처받은 방다미는 왜 자신의 상처를 생각하지 않냐고 절망했다. 하지만 금라희는 "할아버지한테 버려지면 넌 아무것도 아니야. 나도 드라마도 다 망쳐"라며 끝까지 자신만 생각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에 방다미는 "나 왜 버렸어요? 내가 얼마나 울면서 기다렸는데"라며 "지하철에서 잃어버린 게 아니라 일부러 버린 거잖아요. 다리에서"라고 모든 것을 기억하고 있었음을 고백했다.

이어 방다미는 "여기 오는 게 아니었다. 할아버지한테 말하겠다. 할아버지 재산 한 푼도 안 가게 만들겠다"라고 선언했고, 이에 분노한 금라희는 방다미의 목을 졸라 충격을 안겼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