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6일(일)

방송 촬영장 핫뉴스

'동상이몽2' 이동국 "아내와 20살 때 결혼 안 한 것 후회" 명불허전 사랑꾼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9.15 14:16 수정 2023.09.15 14:54 조회 859
기사 인쇄하기
동상이몽 이동국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전 축구선수 이동국이 '사랑꾼'다운 면모를 보인다.

이동국은 오는 18일 방송될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앞서 진행된 스튜디오 녹화에서 이동국은 결혼 19년 차에도 여전히 달달한 잉꼬부부의 면모를 드러내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동국은 미스코리아 하와이 미 출신의 이수진 씨와 7년 연애 끝에 2005년 결혼했는데, 이동국은 "지금 아내와 스무 살 때 결혼을 안 한 게 가장 후회가 된다"며 아내를 향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축구계 후배들 사이에서 결혼 전도사로 통한다. 이동국은 "후배들한테 항상 '빨리 결혼을 해서 안정적인 삶에서 축구를 하면 더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며 결혼을 적극 추천했다. 아직까지 유일하게 설득이 안 된 후배 손흥민에 대해서는 "설득을 안 해도 되는 선수다"라며 후배 사랑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이날 전해진 오상진, 김소영 부부의 둘째 임신 소식에 이동국은 "시안이도 동생을 갖고 싶다고 한다"며 막내아들의 이야기를 꺼냈다. 이에 스튜디오 MC들이 "여섯째 갖는 거냐", "막내가 그럴 수 있지"라는 반응을 보이자, 이동국은 "'아빠가 네 동생할게'라고 했다"며 단박에 반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이동국은 "더 이상은 안 된다. 아내가 나를 포함해 이미 여섯 명을 키우고 있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동국 부부와 오남매의 근황은 18일 월요일 밤 10시 10분에 방송될 '동상이몽2'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