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4일(일)

방송 촬영장 핫뉴스

16년째 '그알' MC 김상중,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공로상' 수상…"15년 후 다시 받고파"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9.12 09:09 수정 2023.09.12 10:14 조회 404
기사 인쇄하기
김상중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그것이 알고 싶다' MC 배우 김상중이 2023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시상식에서 공로상을 받았다.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은 한 해 동안 국내에서 제작·방송된 우수 프로그램과 방송문화 발전에 기여한 개인·단체를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로, 지난 11일 개최됐다.

SBS 대표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16년째 MC를 맡고 있는 김상중은 2008년 3월 숭례문 방화 미스터리 (659회) 편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710편에 달하는 방송에서 MC로 활약해 왔다. 사건의 진실을 추적하는 '중년탐정'이자, 사회적 약자와 피해자들의 아픔에 공감하는 진정성 있는 프리젠터로 역할을 다 해온 공로가 이번 시상식에서 인정됐다.

김상중은 수상소감에서 "방송은 혼자서는 절대 할 수 없는 각 분야의 전문가가 모여 만들어 내는 종합 예술인만큼, 모든 게 16년 동안 '그것이 알고 싶다'를 함께 해온 제작진 덕분"이라며 감사함을 표했다.

이어 "30년 넘게 진실과 정의의 문을 두드리며 걸어온 '그것이 알고 싶다'가 최고의 시사프로그램이라고 자부하지 않는다. 다만 최선을 다 하는 프로그램이라는 점은 자부할 수 있다"라며 "시청자들의 따끔한 질책과 비판도 겸허히 수용해 더욱 올바르게 진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한 노래의 가사처럼 그럴 수 있다면, 15년 후에도 이 상을 다시 받아보고 싶다"고 수상소감을 마무리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