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4일(월)

방송 프로그램 리뷰

'미우새' 김준호, "이 집을 서울로 옮길까요?"…예비 장모 마음 사로잡기 위해 '의욕 과다'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3.09.11 02:23 수정 2023.09.11 09:50 조회 609
기사 인쇄하기
미우새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김준호는 예비 장모의 마음을 사로잡았을까?

10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지민의 어머니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나선 김준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준호는 예비 장모님의 마음에 들기 위해 집안일에 앞장섰다.

그는 "아 제가 다 해야죠. 저만 믿으십시오"라며 "역시 남자가 있어야 한다"라고 어필했다.

그리고 이를 보던 허경환 어머니는 "장가 한번 가기 어렵다"라며 안타까워했다.

급기야 김준호는 팬티가 노출되는 상황에서도 일에 몰두했고, 이를 보던 예비 장모님은 " 팬티가 아주 사랑사랑하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후에도 김준호의 어필은 계속 됐다. 그는 "더 시킬 게 있으면 얘기하라"라고 호기롭게 말했다. 이에 예비 장모는 "힘든데 오늘은 여기까지만"이라고 했고, 김준호는 "이 집을 서울로 옮겨 드릴까요?"라며 의욕 과다의 모습을 보여 폭소를 유발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