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9일(수)

방송 촬영장 핫뉴스

인종차별에 살인 누명까지…'꼬꼬무', 미국 사회 뒤흔든 '이철수 사건' 조명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9.07 09:45 수정 2023.09.07 10:59 조회 1,303
기사 인쇄하기
꼬꼬무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이하 꼬꼬무)가 억울하게 살인 누명을 썼던 '이철수 사건'을 조명한다.

7일 방송될 '꼬꼬무'는 '이상한 나라의 철수 리' 편으로, 인종에 대한 편견으로 살인사건의 범인으로 몰렸던 한인 이민자 이철수의 사연을 소개한다.

때는 1973년 6월 11일 샌프란시스코 경찰국, 여섯 명의 남자가 숫자가 적힌 판을 든 채 일렬로 서 있었다. 이들은 일주일 전 일어난 차이나타운 살인사건의 용의자들이었다. 중국인 갱단의 간부를 누군가가 권총으로 살해한 것인데, 목격자들 중 세 명이 한 남자를 가리켰다. 스물 한 살의 한국인 청년 이철수였다.

이철수는 차이나타운 살인사건의 범인으로 종신형을 선고받고 캘리포니아에서 가장 악명 높은 교도소에 수감된다. 그로부터 4년 후, 충격적인 소식이 들려온다. 이철수가 교도소에서 또다시 살인을 저질렀다는 것이다. 캘리포니아주에서 부활한 사형법에 따라 한국인 이철수는 10년 만에 첫 번째 사형수가 될 위기에 처한다.

캘리포니아 새크라멘토 지역에 살고 있던 유재건 변호사와 '형사 콜롬보'라 불리는 탐사보도 전문기자 이경원 기자는 이 충격적인 소식을 듣고 직접 이철수를 만나기로 결심한다. 그렇게 만난 이철수는 억울하게 누명을 썼다고 주장하며 처음부터 끝까지, 모든 게 잘못되었다고 말했다. 이철수는 유 변호사와 이 기자에게 자신의 친구를 만나보라고 부탁했다. 이철수의 결백을 증명해줄 유일한 한 사람, 그녀의 이름은 란코 야마다. 일본인 이민 3세였던 란코는 친구 이철수를 위해 지난 4년간 홀로 샌프란시스코 차이나타운 사건을 조사하고 있었다.

유재건 변호사, 이경원 기자, 그리고 란코. 이 세 사람은 오로지 '철수를 구하자'는 목적으로 의기투합하게 된다. 이들은 이철수의 결백을 밝히기 위해 재심 청원을 준비한다. 과연 세 사람은, '만분의 일의 확률'을 뚫고 재심을 통해 철수의 결백을 증명할 수 있을까.

마치 이 땅의 슬픈 역사를 상징하듯 한국 전쟁 시기의 광복절에 태어나, 한국의 가장 흔한 남자 이름 '철수'를 갖게 됐다는 이철수. 그는 열두 살 어린 나이에 홀어머니를 따라 낯선 나라 미국으로 향했다. 갖은 핍박과 차별을 견디며 버텼지만, 결국 살인이라는 누명까지 쓰게 됐다. 이토록 기구한 운명에 처한 이철수의 이야기는 미국 사회 내에서 숨죽인 채 살아가던 한인들의 마음을 움직이게 된다. 미국 전체를 뒤흔든 그날, 이상하고 낯선 나라에서 철수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

이번 이철수 사건의 이야기를 듣기 위해 배우 오나라, 홍석천, 개그맨 정성호가 '꼬꼬무'를 찾았다.

'꼬꼬무' 단골손님 오나라는 장성규의 친구로 함께했다. 오나라는 이번 회에서도 어김없이 '찐텐션 찐리액션'을 보여주며 녹화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이철수의 기구한 사연을 들으며 울컥하던 오나라는 이철수를 위한 구명운동이 시작되자 "이건 영화다! 영화!"라면서 손에 땀을 쥐고 이야기에 집중했다.

장현성의 30년 지기 홍석천이 오랜만에 '꼬꼬무'를 방문했다. 처음부터 밝은 미소로 등장한 홍석천은 미국에서 억압받고 차별당한 이철수의 이야기에 완벽 공감하며 녹화 내내 안쓰러운 마음을 금치 못했다. 재판 결과가 나오고 법정에서 울려퍼졌다는 '이 노래'를 듣고 감격하며 눈물을 흘리기까지 했다.

장도연의 이야기 친구는 다재다능 다둥이 아빠 개그맨 정성호다. 장도연의 환영 노래를 듣고 "난 이렇게 힘없는 노래는 처음"이라며 독설을 던진 정성호는 이어지는 이철수의 이야기를 들으며 "와 이거 어떻게 해야 해"라며 분노의 탄식을 내뱉었다. 특유의 진지한 표정으로 평정심을 유지하던 정성호를 끝내 분노하게 만든 '그날'의 이야기를 '꼬꼬무'가 전한다.

그 무엇보다 비극적이고 강렬한 한 남자의 스토리, 그리고 그의 결백을 위해 인종, 나이, 성별을 초월하여 하나로 뭉친 사람들의 감동적인 이야기 '이상한 나라의 철수 리' 편은 7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될 '꼬꼬무'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