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9일(수)

방송 촬영장 핫뉴스

'미우새' 이상민 "유서 작성해…법적효력 위해 인감까지 찍어놔" 고백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9.01 11:49 수정 2023.09.01 12:05 조회 601
기사 인쇄하기
미우새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미우새' 이상민이 미리 유서를 작성해 놨다고 밝혔다.

오는 3일 방송될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보건복지부 선정 '고독사 예방 캠페인' 모델이 된 임원희와 그의 '노후 메이트'가 된 정석용, 이상민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임원희는 보건복지부 선정 '고독사 예방 캠페인'의 모델이 됐다는 소식을 알렸다. 캠페인 영상 속에서 고독사 위험군인 5060 남성 역을 연기한 임원희는 영상 속 인물과 별반 다르지 않은 일상을 보여 씁쓸한 웃음을 자아냈다. 먹다 남은 참치캔과 굽지도 않은 햄, 쉬어버린 김치로 끼니를 때우는 임원희의 모습에 母벤져스가 한숨을 금치 못했다.

임원희는 본인과 처지가 비슷한 정석용과 이상민을 긴급 소환해 고독사 고위험군인 서로를 위해 '노후 메이트'가 되어주자 제안했다. 하지만 임원희가 제시한 기상천외한 노후 메이트 조건을 들은 이상민은 "그것만큼은 하고 싶지 않다"라며 질색해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

세 사람은 앱을 이용해 30년 후 자신의 예상 얼굴을 찾아보고는 씁쓸함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스튜디오에 출연한 스페셜 MC 장윤정의 남편인 도경완의 30년 후 예상 얼굴 또한 공개됐다. 나이 든 남편의 모습을 본 장윤정의 첫 마디에 스튜디오가 초토화되었는데,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한 장윤정의 첫 마디는 무엇이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고독을 느끼지 않는다던 이상민은 만일을 대비해 유서를 써 놓았다고 뜻밖의 고백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상민은 "유서 작성해 법적효력 위해 인감까지 찍어놨다"고 했고, 그가 이른 나이에 유서를 적어둘 수밖에 없었던 특별한 이유를 들은 母벤져스는 안타까워했다는 후문이다.

세 사람의 극적인 노후 메이트 결성 사연은 오는 3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될 '미우새'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