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4일(월)

방송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 그리고 국과수', '악귀' 후속으로 8월 4일 첫 방송 확정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6.27 09:39 수정 2023.07.17 13:56 조회 263
기사 인쇄하기
소방서 옆 경찰서 그리고 국과수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소방서 옆 경찰서' 시즌2가 오는 8월 4일로 첫 방송일을 확정했다.

'악귀' 후속으로 방송될 SBS 새 금토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 시즌 2, '소방서 옆 경찰서 그리고 국과수'(극본 민지은, 연출 신경수)는 화재 잡는 소방, 범죄 잡는 경찰. 그리고 증거 잡는 국과수가 전대미문, 전무후무 사건과 맞서는 업그레이드 공조를 그리는 드라마다.

지난해 방송된 '소방서 옆 경찰서' 시즌1은 국내 드라마 역사상 처음으로 시도한 '최초 대응자'를 소재로 삼은 드라마로, 회차가 거듭될수록 치밀해지는 범인과 이들을 쫓는 소방과 경찰의 짜릿한 공조가 그려지며 색다른 'K-공조극'의 탄생을 알렸다. 특히 시즌 1의 엔딩은 연쇄방화범과의 사투를 예고, 계속해서 이어질 시즌 2, '소방서 옆 경찰서 그리고 국과수'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소방서 옆 경찰서 그리고 국과수'에서는 국과수의 본격적인 투입으로 예측 불가한 재난 사건까지 추적하며 더욱 치밀해진 수사의 디테일을 보여줄 전망이다. 소방, 경찰, 국과수가 쫀쫀한 업무협조를 하며 가장 잔인한 빌런과 한판 승부를 벌이게 된다. '최종 빌런과의 엔드 게임'을 선언한 소방, 경찰, 국과수가 이끌 '트라이앵글 공조'의 완성이 더 확장된 세계관, 파괴력 강한 스토리를 형성, 올여름 무더위를 한 방에 날릴 'K-공조극'의 끝장 진화를 선사할 것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에 더해 시즌 1에서 '검거 천재' 진호개로 완벽 빙의, 소름 돋는 연기력을 펼쳤던 김래원은 '소방서 옆 경찰서 그리고 국과수'를 통해 인생 연기 완성판을 보여준다. 화재진압대원 봉도진 역으로 날카로움과 인간적인 면모를 동시에 보여준 손호준은 역대급 열연을, 환자가 최우선인 구급대원 송설로 강인함과 털털한 매력까지 확인시킨 공승연은 한계 없는 인생 캐릭터 경신을 알려 눈길을 끌고 있다.

'소방서 옆 경찰서 그리고 국과수'에서는 '공조극의 마스터' 민지은 작가의 치열한 고민이 엿보이는 빌드업 스토리와 카타르시스의 향연을 일으킬 신경수 감독표 스펙터클 영상미가 한층 더 짜릿한 감동과 신선한 충격을 안길 것으로 예고돼, 세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제작진은 "'소방서 옆 경찰서 그리고 국과수'는 시즌 1 '소방서 옆 경찰서'로 'K-공조극'의 포문을 열었던 제작진과 배우들이 시청자들에게 또다시 강렬한 쾌감을 선물하기 위해 작정하고 만든 드라마"라며 "무더위를 잠시 잊어버리게 만들 '블록버스터급 공조'를 8월 4일(금) 첫 방송을 통해 만나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