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9일(금)

라이프 문화사회

"김치를 파오차이로 오역"…서경덕 교수, 넷플릭스에 항의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6.22 08:34 조회 4,478
기사 인쇄하기
넷플릭스 오역 영상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전 세계에 한식을 알려온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넷플릭스가 제공하는 영상에서 김치를 '파오차이'(泡菜)로 오역해 시정을 촉구하는 항의 메일을 보냈다고 22일 밝혔다.

해외 누리꾼이 서 교수에게 제보해 온 내용을 확인한 결과, 넷플릭스가 제공하는 영상 중에 중국어 자막 서비스가 되는 영상에서는 김치를 모두 파오차이로 오역했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항의 메일에서 "한국의 김치와 중국의 파오차이는 엄연히 다른 음식이다. 전 세계 시청자들이 오해하지 않도록 잘못된 표기를 모두 시정하라"고 요구했다.

특히 그는 "한국 정부에서는 '공공 용어의 외국어 번역 및 표기 지침'을 일부 개정하면서 김치의 올바른 중국어 표기를 '신치'(辛奇)로 명시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서 교수는 글로벌 홍보대사로 활동중인 세계김치연구소와 공동으로 제작한 김치와 파오차이의 차이점을 명확히 설명해 준 다국어 영상을 메일에 첨부했다.

서 교수는 "한국의 드라마, 영화, 예능 등이 OTT 서비스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 주목받고 있는 상황에서 김치의 다국어 표현을 정확히 바로잡고 싶었다"고 전했다.

아울러 그는 "중국의 '김치공정'에 맞서 대한민국의 김치를 전 세계에 올바로 알리기 위해 세계 곳곳에 잘못된 표기부터 바꿔 나가는 작업을 앞으로도 꾸준히 펼쳐나갈 계획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서경덕 교수는 뉴욕타임스 및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김치광고를 게재했고, 김치의 다양한 문화와 역사에 관한 다국어 영상을 제작하여 유튜브와 SNS를 통해 전 세계에 김치를 널리 알려왔다.

[사진=넷플릭스 영상]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