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9일(수)

방송 드라마

'꽃선비 열애사' 려운, 액션·고백·입맞춤까지…'마성의 엔딩요정'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5.09 10:57 조회 149
기사 인쇄하기
려운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려운이 '꽃선비 열애사'의 엔딩 요정으로 활약하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꽃선비 열애사'에서 려운은 조선의 왕 이창(현우 분)을 처단하려는 폐세손 이설이자 조선의 꽃검객 강산 역을 맡아 깊이 있는 연기로 시선을 끌고 있다. 특히 매회 헤어날 수 없는 마성의 엔딩컷을 탄생시키며 드라마가 끝난 후에도 다음회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려운은 강산이라는 이름에 가려져있던 순간부터 폐세손 이설임을 밝히는 모습, 그리고 사랑하는 여인과의 로맨틱한 상황들까지 모든 순간들을 차분하면서도 다채로운 감정들로 표현하며 매회 명장면을 탄생시키고 있다.

윤단오(신예은 분)와 한 약조를 지키기 위해 자신의 비밀 신분인 폐세손임을 밝힌 역대급 반전 엔딩을 선사한 데 이어, 윤단오와의 로맨스로 설렘을 자극하는 장면에서는 눈이 오는 날 아름다운 '첫눈 키스'로 심쿵 엔딩을 탄생시키며 여심을 사로잡았다. 또 목인회 회합장에서 복면의 사내가 가짜 이설 정유하(정건주 분)라는 사실을 알고는 날카로우면서도 서늘한 눈빛으로 마주해 앞으로의 두 사람의 운명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기도 했다.

이처럼 려운은 액션부터 로맨스, 미스터리까지 쉼 없이 변주되는 극적 상황에서도 특유의 꽃비주얼 매력과 섬세한 연기력으로 감정선을 끌어올리고 있다. 뿐만 아니라 로맨스에 이어 브로맨스까지, 등장 인물마다 냉탕 온탕을 오가는 매력으로 작품의 인기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한편 려운이 출연 중인 '꽃선비 열애사'는 네 명의 청춘이 만들어내는 상큼 발칙한 미스터리 밀착 로맨스로,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