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2월 23일(금)

방송 프로그램 리뷰

'수수행' 이용진, "왜 돌고래들 사이에 붕어를 넣어 놓냐"…양세찬 디스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3.03.17 06:11 수정 2023.03.17 09:00 조회 75
기사 인쇄하기
수수행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크러쉬가 빌런들 사이에서 고통받았다.

16일 방송된 SBS '수학없는 수학여행'(이하 '수수행')에서는 저녁 식사를 걸고 게임을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늦은 저녁 식사를 건 게임을 했다. 이에 최정훈과 도경수가 팀장이 되어 팀을 나누었다.

최정훈은 양세찬과 크러쉬, 도경수는 지코, 이용진과 한 팀이 되어 지뢰 초성 게임을 시작했다. 제시된 초성에 맞는 단어를 말하되 양 팀이 정한 지뢰 단어는 피해야 하는 것. 또한 앞서 말한 단어를 중복해서 말하면 탈락이었다.

첫 번째 라운드는 너무 빨리 끝났다. 양세찬이 본인팀의 지뢰 단어를 말해버린 것. 이에 이용진은 "왜 자꾸 돌고래들 사이에 붕어를 넣어 놓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양세찬의 빌런 행동은 계속됐다. 후에도 그는 또다시 본인팀의 지뢰 단어를 외쳤다. 그런데 최정훈 팀에 빌런은 양세찬 혼자가 아니었다. 팀장 최정훈은 상대팀의 지뢰를 바로 말하거나 앞서 말한 단어를 중복으로 말해 팀에 패배를 안겨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