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15일(토)

방송 드라마

"로코보다 재밌네"…'모범택시2' 이제훈-표예진, 미묘한 관계성이 오히려 꿀맛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3.08 16:03 수정 2023.03.08 17:35 조회 2,551
기사 인쇄하기
모범택시2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모범택시2' 이제훈과 표예진이 로맨틱 코미디보다 설레는 커플 케미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2'(극본 오상호/연출 이단)가 최고 시청률 19.7%(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상승세 속에 '형보다 나은 아우'라는 평을 얻고 있다. 한층 경쾌해진 무드와 더욱 버라이어티해진 '무지개 5인방'의 팀플레이 등 전 시즌보다 업그레이드된 여러 요소들이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아내는 가운데, 김도기(이제훈 분)와 안고은(표예진 분)의 깨알 같은 관계 진전 역시 주목받고 있다.

도기와 고은은 복수대행 서비스의 선봉에 서는 메인 플레이어와 그런 그의 눈과 귀가 되어주는 해커로 누구보다도 믿고 의지하는 동료다. 또한 범죄 피해자 유가족이라는 공통의 아픔을 바탕으로 서로의 가족이 되어주고 있는 이들은 밀도부터 다른 애틋함을 공유하는 사이다. 이와 함께 도기를 향한 이성적 호감을 언뜻언뜻 내비치는 고은과, 그런 고은을 막냇동생처럼 귀여워하는 도기가 형성하는 은근한 핑크빛 무드는 수많은 '사약러(로맨스가 주요 서사가 아닌 장르물에서 은근한 러브라인을 추종하는 팬을 일컬는 말)'를 탄생시키기도 했다.

이 가운데 시즌2에서는 전 시즌에서 탄탄하게 쌓아 올린 도기-고은의 서사를 보란 듯이 이용해 색다른 묘미를 선사했다. 지난 5화 방송에서 아파트 불법 청약에 어린 아동들을 이용하는 것으로 의심되는 '부동산 불법 브로커'에게 접근하려는 목적으로 도기와 고은이 전격적으로 결혼을 감행, '신혼부부 부캐'를 보여준 것. 커플티의 등판에 떡하니 '잉꼬'라고 적은 도기-고은은 노골적인 닭살 애정행각들로 부동산 빌런들의 정신을 쏙 빼놓고 시청자들의 웃음보를 자극했다. 반면 익살스러운 부캐 플레이 와중에도 숨길 수 없는 선남선녀 비주얼과 사랑스러운 케미에 시청자들은 "로맨틱 코미디를 보는 것 같다"는 반응을 쏟아 내기도 했다.

이처럼 도기-고은이 로맨스물 주인공 못지않게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데에는 애정과 동료애를 오가는 캐릭터의 흥미로운 관계성 뿐만 아니라 두 인물을 완벽하게 소화하는 이제훈과 표예진의 연기력도 한몫을 톡톡히 했다. 특히 무전기를 사이에 둔 두 사람의 티키타카 속에 녹아 있는 적정량의 핑크빛 텐션은 시청자들의 설렘을 자극하는 포인트다. 이단 감독은 "콜밴 안과 밖 상황을 각자 따로 연기하는데도 붙이고 보면 호흡이 착착 맞아서 감탄하곤 한다"며 현장에서 보고 느낀 이제훈과 표예진의 완벽한 호흡을 증언하기도 했다.

다가오는 6화 방송에서는 '위장 신혼부부'라는 사실을 발각 당할 위기에 놓인 도기-고은이 본격적인 반격과 함께 '부동산 빌런'을 향한 통쾌한 참교육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에 도기-고은 커플의 활약에 기대감이 고조되는 한편 장르물 속 커플 중 이례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두 사람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모범택시2'는 오는 10일 '2023 WBC 한국 대 일본' 경기 중계로 인해 결방되며, 11일 밤 10시에 6화가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