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7일(수)

방송 촬영장 핫뉴스

조규성 "'골때녀' 자주 본다"…FC아나콘다 주시은과 특급 만남 비하인드

강선애 기자 작성 2022.12.13 10:29 수정 2022.12.13 12:08 조회 3,917
기사 인쇄하기
골때녀 조규성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2022 카타르 월드컵'의 주역 대한민국 국가대표 조규성과 '골때녀' FC아나콘다 주시은의 초특급 만남이 공개된다.

오는 14일 방송될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12년 만의 월드컵 16강 진출이라는 쾌거를 이뤄낸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 선수가 깜짝 출연한다. 대한민국 역사상 월드컵 첫 멀티 골이라는 대기록의 소유자이자 뛰어난 비주얼로 연일 화제를 몰고 있는 조규성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앞서 조규성은 쉴 틈 없이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와중에 'FC아나콘다'의 주시은 아나운서가 진행 중인 'SBS 8시 뉴스'에 출연해 월드컵 후일담을 풀어냈다.

녹화 현장에서 마주한 조규성과 주시은 아나운서는 어색한 인사를 나누기도 잠시, 축구라는 공통점으로 하나가 되어 금세 이야기꽃을 피웠다. "'FC아나콘다'를 알고 있냐"는 주시은 아나운서의 질문에 조규성은 "'골때녀'를 자주 본다"고 대답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또한 '골때녀'의 매력을 직접 손꼽아 모두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한편, 조규성은 대화 중 주시은 아나운서의 한마디에 웃음을 참지 못하고 빵 터지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과연 조규성을 웃게 한 주시은 아나운서의 한마디는 무엇이었을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대세 축구선수 조규성의 'SBS 8시 뉴스' 출연 비하인드 스토리는 오는 14일 수요일 밤 9시 방송될 '골때녀'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