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이선균X문채원, 통쾌한 복수극 '법쩐' 캐스팅…내년 상반기 방송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9.07 17:07 조회 89
기사 인쇄하기
이선균 문채원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이선균과 문채원이 드라마 '법쩐'으로 만난다.

내년 상반기 SBS 금토드라마로 편성될 '법쩐'(극본 김원석, 연출 이원태)은 '법'과 결탁한 '쩐'의 카르텔에 맞서기 위해, 모든 것을 내걸고 거침없이 싸우는 '우리 편'의 이야기를 다룬 통쾌한 복수극이다. 무능하고 불의한 권력 앞에서 침묵을 거부하고, 자신만의 방식으로 뜨겁게 맞서는 이들의 모습이 짜릿한 스릴과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드라마 '여왕의 교실' '태양의 후예' 등으로 탄탄한 세계관에 흥미로운 이야기 전개력을 선보인 김원석 작가와 영화 '악인전', '대장 김창수'로 선 굵은 연출력을 자랑한 이원태 감독이 '법쩐'으로 의기투합한다.

여기에 배우 이선균과 문채원이 '법쩐'의 주연 라인업으로 확정돼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선균은 글로벌 사모펀드의 오너이자 투자 총괄 책임자인 은둔형 돈 장사꾼 은용 역을 맡았다. 영화 '기생충'을 통해 글로벌 스타로 발돋움한 이선균은 로맨틱 코미디부터 섬세한 심리극, 화려한 액션물에 이르기까지 장르를 불문한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을 자랑하는 배우다. 이선균이 돈 장사꾼 은용 역으로 또 어떤 인생 캐릭터를 만들어낼지 귀추를 주목케 한다.

약 2년 만에 드라마로 컴백하는 문채원은 사법고시와 연수원 수석을 거친 엘리트 법무관 육군소령 박중경 역으로 출격, 색다른 매력을 발산한다. 특유의 차분하고 단아한 분위기와 뛰어난 캐릭터 몰입력으로 매 작품마다 묵직한 존재감을 각인시켜온 문채원은 박중경 역을 통해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극을 쥐락펴락하는 맹활약을 펼친다.

제작사는 "'법쩐'이 오는 2023년 상반기 첫 방송을 목표로 본격적인 대장정에 돌입했다"며 "2023년 드라마 판을 뒤흔들, 퀄리티 높은 작품을 탄생시키기 위해 배우들과 스태프 모두 최선을 다해 임하고 있다. 이들의 노력과 열의가 고스란히 묻어날 새 금토드라마 '법쩐'을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사진제공 =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아이오케이컴퍼니]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