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과거 연애사 말하지 말자"…'동상이몽2' 앤디, 27년지기 토니안 폭로에 '진땀'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8.29 16:38 조회 1,270
기사 인쇄하기
동상이몽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동상이몽2' 앤디가 절친한 토니안의 과거 연애사 폭로에 진땀을 흘렸다.

29일 방송될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앤디의 27년 지기 절친 토니안, 천명훈과의 만남이 공개된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토니안은 과거 미국에서 함께 학창 시절을 보냈던 동생 앤디의 엄청난 과거 폭로를 예고해 흥미를 유발했다. 앤디의 아내 이은주는 남편 찐친의 과거 폭로에 궁금증을 참지 못하고 폭풍 질문을 던져 앤디를 당황케 했다.

급기야 앤디는 "과거 연애사는 말하지 말자"라며 진땀을 뺐다. 절친 토니안의 앤디 과거 폭로는 '동상이몽2'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앤디-이은주 부부는 싱글인 토니안, 천명훈에게 자연스러운 이성과의 만남을 주선했다. 천명훈의 어머니가 운영 중인 펜션으로 도착한 앤디-이은주 부부는 지난 6월 결혼식 때 물심양면으로 도와줬던 여자 동료들도 펜션으로 초대했다. 이은주의 친한 동료들은 각각 아나운서와 리포터로, 도착 전부터 토니안과 천명훈의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어색한 첫 만남에 눈도 마주치지 못했던 토니안과 천명훈은 시간이 지날수록 적극적인 태도로 변하기 시작했다. 심지어 둘은 불꽃 신경전을 벌이는가 하면 흑기사까지 자처하는 모습으로 MC들을 놀라게 했다.

그러나 토니안과 천명훈이 기상천외한 이상형을 고백해 '썸'에 위기가 찾아왔다. 무르익은 분위기에 자연스럽게 서로의 이상형을 물어보던 네 사람. 그때 토니안과 천명훈의 충격 발언에 모두가 경악을 금치 못했다고 한다. 이를 지켜보던 MC들은 "고장 난 것 같다", "말을 안 하는 게 낫다"라며 참다못한 분노(?)까지 폭발했다는 후문이다.

1세대 아이돌 토니안, 천명훈의 흥미진진 핑크빛(?) 썸은 29일 밤 10시에 방송될 '동상이몽2'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