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주현영 "동그라미와 우영우, 관계 절대 틀어지지 않았으면"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8.22 10:21 수정 2022.08.22 10:22 조회 439
기사 인쇄하기
주현영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주기자' 캐릭터의 인기에 이어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까지 대박이 난 배우 주현영의 화보가 공개됐다.

패션 매거진 '엘르'는 주현영과 함께한 9월호 화보와 인터뷰를 22일 공개했다. 이번 화보는 주현영의 밝고 건강한 이미지에 집중해 어디서도 본 적 없는 독보적인 캐릭터 주현영의 패셔너블한 면모를 담는 데 주력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주현영은 만약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뒷이야기를 상상한다면 어떤 내용이면 좋겠느냐는 질문에 "드라마에는 늘 갈등 요소가 필요하겠지만, 개인적으론 동그라미(주현영 분)와 우영우(박은빈 분)의 관계가 절대 틀어지진 않았으면 좋겠다"며 "그라미는 영우를 행복하게 하고, 영우도 그라미를 행복하게 한다"고 두 캐릭터의 우정에 대해 따뜻한 마음을 내비쳤다.

주현영

또 제58회 백상예술대상'에서 TV부문 여자 예능상을 수상한 데 이어 '제1회 청룡시리즈어워즈'에서도 신인 여자예능인상을 받은 것에 대해 주현영은 "내가 대학교 1학년 때 주기자와 똑같았다. 그때 나를 북돋고 응원해준 사람들이 나에게 아직까지 은인으로 남아있다. 많은 사람들이 주기자를 공감하고, 응원했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연기했다. 공감이 주는 영향력이 진짜 크다"고 밝혔다.

한편 주현영은 드라마 '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 영화 '2시의 데이트'를 촬영하며 바쁘게 보내고 있다. 주현영은 "이서진, 성동일 등 선배 배우들의 조언으로 현장에서 중심을 잘 잡으면서 연기할 수 있었다"며 새롭게 촬영하고 있는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불어넣었다.

주현영

[사진 제공 = 엘르]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