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2일(수)

스타 스타는 지금

김연아, 10월의 신부 된다…상대는 '5세 연하' 포레스텔라 고우림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7.25 10:45 수정 2022.07.25 10:59 조회 854
기사 인쇄하기
김연아 고우림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피겨여왕' 김연아(32)가 10월의 신부가 된다. 상대는 다섯 살 연하의 그룹 포레스텔라 멤버 고우림(27)이다.

25일 고우림의 소속사 비트인터렉티브는 "고우림은 오는 10월 '피겨여왕' 김연아와 결혼식을 올린다"라고 밝혔다. 이어 "결혼식은 가까운 친지와 지인들을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며 구체적인 결혼 날짜와 예식 장소는 밝히지 않았다.

소속사에 따르면, 김연아와 고우림은 지난 2018년 올댓스케이트 아이스쇼 축하무대를 계기로 처음 만났고, 3년 간의 교제 끝에 결혼이라는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소속사는 "결혼 후에도 고우림은 포레스텔라 멤버이자 성악가, 크로스오버 가수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며 "안정적인 가정 안에서 더욱 성숙한 모습을 보여줄 고우림의 활동에 많은 응원을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세계가 인정하는 '피겨여왕' 김연아는 피겨 스케이팅 국가대표로 국내외에서 수많은 기록을 세웠다.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피겨 스케이팅 여자 싱글 금메달을 수상했고, 마지막 올림픽이었던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피겨 스케이팅 여자 싱글 은메달을 받은 후 은퇴했다. 선수생활 은퇴 후 김연아는 각종 홍보 활동과 기부로 꾸준히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고우림은 1995년생으로 1990년생 김연아보다 다섯 살 어리다. 서울대 성악과 출신으로 지난 2017년 JTBC '팬텀싱어 시즌2'에 출연해 강형호, 배두훈, 조민규와 팀을 이뤄 결승에 진출, 우승한 후 현재 크로스오버 남성 4중창 보컬 그룹 포레스텔라 멤버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