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동상이몽2' 진태현♥박시은, "아이가 안 생겨서 입양한 것 아냐…딸 사랑해서 입양 결정"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2.07.18 23:28 조회 109
기사 인쇄하기
동상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꼭 하고 싶었던 말을 전했다.

1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5주년을 맞아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다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해 축하가 이어졌다. 그리고 두 사람은 조심스럽게 말문을 열었다.

진태현은 "많은 분들이 오해하시는 것이 저희가 아이가 안 생겨서 다비다를 입양한 것으로 아는 분들이 많다. 그런데 그게 아니다. 우리는 다비다를 사랑했기 때문에 입양한 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태은이(둘째 태명)가 들으면 안 되겠지만 태은이가 있든 없든 다비다는 다비다이기 때문에 태은이와는 전혀 상관이 없다"라며 오해를 멈춰달라 부탁했다.

이에 김구라는 "그런 오해가 있을 수 있다. 어떤 분들은 내가 아직 혼자인 줄 아는 분들도 있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김숙은 "저는 윤정수 씨랑 결혼한 줄 아는 사람도 있다"라고 거들었다. 또한 서장훈은 "제가 진짜 2조가 있는 줄 아는 분들도 있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