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오늘의 웹툰' 김세정X고창석, 똑 닮았다?…러블리 부녀 케미 예고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7.18 17:44 수정 2022.07.26 13:45 조회 60
기사 인쇄하기
오늘의 웹툰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오늘의 웹툰'이 김세정X고창석의 사랑스러운 부녀 케미를 예고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오늘의 웹툰'(극본 조예랑, 이재은/연출 조수원, 김영환)은 매일 <오늘의 웹툰>을 업로드하기 위한 웹툰 업계의 다이나믹 오피스 라이프, 그 세계에 발을 들인 유도 선수 출신 새내기 웹툰 편집자 온마음의 레벨업 성장기를 그린 드라마다.

극 중 웹툰이란 새로운 꿈을 찾은 온마음(김세정)에게 마치 '복붙'한 것 같은 DNA를 물려준 이가 있는데, 바로 아빠 온기봉(고창석)이다. 제작진이 18일 공개한 온 씨 부녀의 스틸컷은 똑 닮은(?) 모습으로 흥미를 자극한다.

고등학교 유도부 코치인 기봉에게도 맏딸 마음이는 꿈이었다. 유도에 흥미와 소질을 보인 마음이를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로 만들어 자신의 못다 한 한을 풀고 싶었기 때문이다. 마음이의 남다른 운동신경과 체력, 근성과 열정은 모두 아빠에게 물려받은 셈이다. 공개된 이미지지만 봐도, 집중하고 있는 눈빛, 각 잡힌 자세, '파이팅' 에너지가 샘솟는 환한 미소 등 꼭 빼닮은 판박이 부녀를 확인할 수 있다.

'오늘의 웹툰'에서 유도하는 부녀 마음과 기봉의 가족 이야기는 또 다른 관전 포인트다. 어쩔 수 없이 운동을 포기해야 했지만, 제2의 꿈을 찾은 딸과 유도 금메달리스트란 꿈을 포기할 수 없는 아빠가 말로는 표현하지 못하지만 몸으로 부딪히는 사람끼리는 아는 깊은 정을 보여줄 예정이기 때문. 인간 비타민 김세정과 '중년 러블리'의 대명사 고창석의 거칠면서도 사랑스러운 부녀 케미가 기대되는 대목이다.

제작진은 "SBS '사내맞선'에서 김광규와 서로를 아끼는 찰떡 부녀를 선보인 김세정이 '오늘의 웹툰'에서도 고창석과 기대와 예측을 뛰어넘는 케미를 발산하며, 운동하는 부녀의 흥미로운 이야기를 완성해가고 있다. 그래서 현장에선 두 배우가 말투, 행동, 표정까지 똑 닮았다는 이야기가 나올 정도다. 두 배우의 러블리한 활약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너의 목소리가 들려', '피노키오', 의 조수원 감독이 연출을 맡아 SBS 금토드라마의 성공 계보를 잇는 기대작으로 주목받고 있는 '오늘의 웹툰'은 '왜 오수재인가' 후속으로 오는 29일 금요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스튜디오S]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