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방탄소년단, 아미와 함께 만든 특별 무대…컴백과 동시에 1위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6.17 09:17 조회 121
기사 인쇄하기
방탄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컴백과 동시에 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6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10일 발매된 새 앨범 'Proof(프루프)'의 타이틀곡 'Yet To Come(옛 투 컴)'과 'For Youth(포 유스)' 컴백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이번 무대는 현장을 가득 채운 4,000명의 아미(ARMY)가 직접 부르는 'Young Forever(영 포에버)'로 시작됐다. 환호성과 함께 리프트를 타고 등장한 방탄소년단은 청량한 무드의 블루 포인트 스타일링으로 완성한 'For Youth'를 선보였다. 방탄소년단은 객석의 관객들과 일일이 눈을 맞추며 무대를 이어 갔다.

멤버 슈가의 피아노 연주로 시작된 'Yet To Come'에서 방탄소년단은 블랙 앤 세미 포멀룩으로 무드를 더했다. 멤버들은 감미로운 보이스로 완벽한 무대를 선사했고 현장에 흩뿌려진 꽃가루는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방탄소년단은 7인 7색으로 마지막 '엔딩 요정'까지 완벽하게 마무리하며 보는 이들에게 유쾌함까지 전달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역대급 무대로 깊은 감동을 전했고 4,000명의 팬들은 응원봉인 '아미밤'으로 화답하며 무대를 한층 풍성하게 만들었다. 방탄소년단은 또한 컴백과 동시에 '엠카운트다운' 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은 17일 KBS2 '뮤직뱅크'와 19일 SBS 에 출연해 신곡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사진=Mnet 방송 캡처]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