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돌싱포맨' 박준규 "연예계 파이터 1위 이동준, 불량배들과 싸우는 모습 봤다"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6.07 10:22 수정 2022.06.08 03:42 조회 317
기사 인쇄하기
돌싱포맨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연예계 대표 '의리의 상남자' 김보성, 박준규, 이동준이 '돌싱포맨'과 반전 케미를 선사한다.

7일 방송될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게스트로 김보성, 박준규, 이동준이 출연한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원조 의리남' 김보성은 스케일부터 남다른 의리 일화들을 공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박준규는 김보성이 의리를 외치다가 피까지 흘리게 된 에피소드를 폭로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어 박준규는 연예계 파이터 1순위로 알려진 이동준이 실제로 무서운 불량배들과 싸우는 모습을 봤다며 당시 상황을 재연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이동준은 싸움에서 무조건 이기는 두 가지 기술을 전수해 '싸움꽝' 돌싱포맨을 초집중하게 만들었다.

또한 이상민은 국민 의리남 김보성에게 '봉준호 영화 VS 이동준 영화 클레멘타인 2' 중 무엇을 선택할 것이냐며 곤란한 질문을 던져 김보성을 진지한 고민에 빠지게도 했다.

뿐만 아니라 '돌싱포맨'은 의리 트리오 형님들에게 '사랑이냐 우정이냐' 를 놓고 짓궂은 상황을 예로 들었다. 이에 이동준과 탁재훈이 한 여자를 두고 사랑에 빠진 두 남자의 팽팽한 신경전을 펼쳐 폭소를 금치 못했다.

한편, 의리 형님들의 마피아 게임도 공개된다. 특히 거짓말을 못하는 김보성이 멤버들의 집요한 추리와 추궁에 분노하고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는 등 어디에서도 보지 못했던 대폭소 마피아 게임이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의리의리한 형님들과 '돌싱포맨'의 달콤살벌한 케미는 7일 화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될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