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런닝맨' 전소민, 상의 탈의한 제로투 댄스남에 '시선 집중'…"집중해서 제대로 볼 걸"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2.05.15 17:57 조회 261
기사 인쇄하기
런닝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전소민이 상의 탈의를 한 댄싱 머신 경호원에 시선을 빼앗겼다.

15일 방송된 SBS 에서는 '제1회 N분의 1 게임' 레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 제작진은 멤버들 몰래 사전 미션을 진행했다. 멤버들이 고른 돌발 상황에 얼마나 평정심을 유지하느냐가 관건.

이에 양세찬과 전소민은 댄싱 머신 경호원을 골랐다. 둘은 그의 정체를 꿈에도 생각하지 못했고 시선을 떼지 못했다.

특히 양세찬은 경호원을 보며 "소민이는 탈의하는 순간부터 보고 있을 거다"라고 예상했다.

그리고 그의 예상은 적중했다. 전소민은 춤을 추기 시작하는 경호원에 대해 "뭐하시는 거예요 지금?"리고 의아해했다.

이어 전소민은 애써 시선을 외면했다. 하지만 경호원이 상의 탈의를 하자 전소민은 비명을 지르며 시선이 고정됐다.

전소민은 "아 뭐야, 뭐하시는 거예요"라고 했고, "어떡해 소름 돋았어. 그런데 재모는 왜 하신 거예요?"라고 관심을 보였다.

태연하게 상의 탈의 후 제로 투 댄스를 추는 경호원이 사라지자 전소민은 "나 진짜 지금 오줌 쌀 뻔했다"라고 했다. 그리고 히든 미션의 존재를 알게 되자 "와 나 진짜 너무 깜짝 놀랐다. 이럴 줄 알았으면 그냥 끝까지 볼 걸"이라고 후회했다.

이후에도 전소민은 "다시 보고 싶어. 제대로 집중해서 못 봤어"라고 아쉬움을 감추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