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옥문아들' 조혜련 "과거 정형돈 좋아했다…이혼 후 혼자 힘들 때 생각나"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5.10 16:22 조회 537
기사 인쇄하기
조혜련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개그우먼 조혜련이 과거 후배 정형돈에게 품었던 마음을 고백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조혜련은 오는 11일 방송될 KBS 2TV 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게스트로 출연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MC 정형돈은 중국 유학 중이던 조혜련에게 갑작스럽게 전화가 왔다고 밝혔다. 이에 조혜련은 "내가 사실 형돈이를 좋아했다"며 "이혼해서 혼자 힘들 때 갑자기 형돈이가 떠오르면서 보고 싶더라"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조혜련은 김종국에게 소개시켜 주고 싶은 개그맨 후배가 있다며 "김승혜가 정말 괜찮다"고 말했다. 이에 송은이와 김숙은 "사실 (신)봉선이가 종국이를 엄청 좋아한다"며 장난스럽게 덧붙였다.

조혜련이 신봉선과 김승혜 중 누가 괜찮냐고 묻자 김종국은 신봉선을 선택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MC들은 "김종국 못지 않게 신봉선도 짠순이다"라며 "겨울에 집 놀러가면 난방 안 틀었다고 외투를 벗지 말라더라"고 두 사람의 천생연분 케미를 인증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제공=KBS]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